bar_progress

수성 "자회사 퓨쳐하이테크, 실적 호조…모든 제품 고른 성장"

최종수정 2021.08.03 11:47 기사입력 2021.08.03 11:4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유현석 기자] 수성이노베이션은 반도체 자회사의 상반기 영업이익이 지난해의 2배를 초과하며 호조를 보이고 있다고 3일 밝혔다. 상반기 매출은 이미 작년 연간 매출의 75%를 넘어섰다.


수성이노베이션 의 반도체 자회사 퓨쳐하이테크는 올해 상반기 매출 91억원에 영업이익 9억원, 17억원의 당기순익을 올렸다. 퓨쳐하이테크는 지난해 매출 120억원에 4억원의 영업이익을 냈다.

김덕진 수성이노베이션 대표는 "퓨쳐하이테크는 상반기에 인터포즈와 번인보드, 고다층PCB 등 전 제품에 걸쳐 고른 성장이 나타났다"며 "삼성전자와 하이닉스 관련 매출이 전반적인 실적 개선을 견인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핵심 제품들이 하이닉스 승인을 앞두고 있고 신규 개발한 반도체 검사 소모품의 영업활동이 시작됐다"며 "DDR5 전환 특수도 있어 내년 300억원 이상의 매출과 40억원 이상의 이익이 기대된다. 또한 DDR5 전환에 따른 수혜도 있다"고 설명했다.


수성이노베이션은 2021년 4월에 사업다각화의 일환으로 퓨쳐하이테크 57.2%를 102억원에 취득해 반도체 사업에 진출했다.

유현석 기자 guspower@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함소원, 선글라스 속 살짝 보이는 수술 자국…"쌍수 했다" 함소원, 선글라스 속 살짝 보이는 수술 자국…...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