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지칠 줄 모르는 코로나 경남100명 발생 … 함양군 4단계

최종수정 2021.07.30 19:33 기사입력 2021.07.30 19:33

댓글쓰기

지칠 줄 모르는 코로나 경남100명 발생 … 함양군 4단계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주철인 기자] 경상남도는 30일 오후 5시 기준 도내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100명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지역별로 창원 39명, 김해 33명, 함양 5명, 양산 7명, 밀양·함안 각 6명, 거제 2명, 진주·창녕 각 1명이다.

창원 확진자 중 2명은 지역 제조업체 관련 확진자와 접촉했다. 창원 제조업체 관련 누적 확진자는 25명이 됐다.


다른 창원 확진자 1명은 거제 학교·음식점 관련 확진자의 접촉자로 격리 중 양성 판정을 받았다. 거제 학교·음식점 관련 누적 확진자는 30명으로 증가했다.


창원 확진자 1명은 지역 내 음식점 관련으로, 누적 확진자는 85명으로 늘었다. 창원 확진자 2명은 함안 부품공장 관련으로 격리 해제 전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 함안 부품공장 관련 누적 확진자는 17명이다.

김해 확진자 중 2명은 김해 유흥주점Ⅱ 관련 확진자의 접촉자로, 누적 확진자는 234명으로 증가했다.


진주 확진자 1명은 우즈베키스탄 국적의 해외입국자다.


확진자의 절반이 넘는 65명은 도내 확진자와 접촉했고, 5명은 수도권과 부산 등 다른 지역 확진자와 각각 접촉해 감염됐다. 접촉자의 대부분은 가족과 직장동료, 지인 등이다.


당초 마산 유흥주점 관련으로 확진된 창원 확진자 1명은 도내 확진자 접촉으로 감염경로가 수정됐다. 나머지 21명은 감염경로를 조사 중이다.


이에 따라 도내 누적 확진자는 총 7129명(입원 1084명, 퇴원 6026명, 사망 19명)으로 늘었다.


한편 확진자 증가에 따른 지역감염 최소화를 위해 함양군 방역 당국은 31일부터 8월 8일까지 사회적 거리두기를 4단계로 격상한다. 사적 모임을 2명까지로 제한하고 전 군민에 대해 코로나19 진단검사를 권고하기로 했다.


영남취재본부 주철인 기자 lx906@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한혜진 "전 남친, 남자 게스트와 오래 대화했다고 난리쳐" 한혜진 "전 남친, 남자 게스트와 오래 대화했...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