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메쉬코리아, KB인베스트먼트·KDB산업은행서 신규 투자 유치

최종수정 2021.07.28 08:57 기사입력 2021.07.28 08:57

댓글쓰기

올해만 누적 1000억원 투자금 모집

메쉬코리아, KB인베스트먼트·KDB산업은행서 신규 투자 유치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철현 기자] '부릉'을 운영하는 메쉬코리아(대표 유정범)는 KB인베스트먼트, KDB산업은행 스케일업금융실로부터 신규 투자를 유치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투자는 하반기 본격 투자 유치에 앞선 '브릿지라운드'에 해당된다는 설명이다. 메쉬코리아는 올 한 해에만 현재까지 총 1000억원의 누적 투자금을 모집, 하반기 선보일 퀵커머스 플랫폼 'V마트' 등의 동력을 얻게 됐다.


신규 투자자로 나선 KB인베스트먼트와 KDB산업은행은 메쉬코리아가 최근 오아시스와의 합작법인(JV) 설립으로 본격적으로 퀵커머스사업 진출을 선언한 행보를 두고 이커머스 비즈니스의 핵심 포트폴리오를 확보한 것으로 판단했다. 실제 투자에 참여한 양 기관은 메쉬코리아가 오아시스와 합작법인 설립 이후 기업 가치를 당초보다 높게 평가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하반기 선보일 양사의 합작 퀵커머스 플랫폼의 잠재 경쟁력이 경쟁사 보다 높다는 전망에서다. 특히 양사의 공동 플랫폼은 그간 쌓아온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각 지역별로 특화된 맞춤형 퀵커머스 서비스 제공이 가능해 기존과 차별화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KB인베스트먼트 PE투자그룹 김재홍 상무는 "오아시스와의 합작법인 설립은 메쉬코리아의 사업 포트폴리오를 한층 견고하게 할 것으로 기대됨에 따라 퀵커머스 인프라의 빠른 확장을 위해 신속한 투자집행을 완료했다"며 "향후 KB금융그룹과 연계해 성장 파트너로서 메쉬코리아가 유니콘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라고 말했다.


메쉬코리아는 이번 신규 투자금을 마이크로풀필먼트센터(MFC) 등 퀵커머스 핵심 인프라의 증설 외에도 인공지능(AI), 빅데이터 등 IT 솔루션의 고도화를 위한 대대적인 충원에도 투입한다. 또한 전기차를 포함한 4륜차 등 차세대 배송 수단의 확보에도 투자하겠다는 방침이다.


유정범 메쉬코리아 대표는 "하반기 선보일 퀵커머스 서비스의 성공 런칭과 시장 안착에 속도가 붙을 것으로 예상된다"며 "양 기관의 브릿지 라운드 투자로 하반기 본 투자 유치 역시 탄력을 받게 됐다"고 말했다.

김철현 기자 kch@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유서 썼다" 고백한 박하선 "부모님이 모르는 부분 세세하게 적어" "유서 썼다" 고백한 박하선 "부모님이 모르는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