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충남, 상반기 수산식품 수출액 8509만달러 ‘역대 최고’

최종수정 2021.07.27 16:47 기사입력 2021.07.27 16:4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홍성) 정일웅 기자] 충남도는 올해 상반기 수산식품 수출액 8509만달러를 기록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는 전년(상반기 5451억원)대비 56.1% 늘어난 규모로 역대 최고치다.

특히 충남지역의 수산식품 수출액은 코로나19 확산 속에서도 16개월 연속 증가행진을 계속했고 지난 한 해는 사상 처음으로 1억달러를 넘어서는 기염을 토했다.


조미김 등 기타수산가공품 수출은 이 같은 수출호조세를 이끄는 효자역할을 했다. 올 상반기 기타수산가공품 수출액은 총 5513만달러로 전년 동기(3959만달러)보다 39.3% 증가했으며 지역 전체 수산식품 수출액의 64.8% 비중을 차지한 것으로 조사된다.


이외에도 김은 2515만달러(전년 동기대비 98.4%↑), 기타수산물은 156만달러(전년 동기대비 72.3%↑), 어육은 108만달러(-) 상당을 각각 수출해 지역 수산식품 수출호조를 견인했다.

국가별 수출현황에선 중국이 3723만달러를 기록해 단일 국가로는 가장 규모가 컸다. 올해 상반기 對중국 수출액은 전년 동기(1762만달러)보다 111.3% 늘어나기도 했다.


충남은 중국에 이어 미국 1438만달러(5.3%↑), 대만 477만달러(56.5%↑), 러시아 380만달러(92.3%↑), 호주 298만달러(84%↑) 등의 순으로 수출액 규모가 컸다.


조원갑 도 해양수산국장은 “현 추세대로라면 충남은 올해 수산식품 수출 목표액인 1억3000만달러를 3분기 중 조기달성 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며 “도는 올해 수출 최고치를 새로 쓸 수 있도록 수산물가공업 등 관련 산업육성과 지원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일웅 기자 jiw3061@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하석진 "개에게 젖 물리고 폭행도 당해"…가혹행위 폭로 하석진 "개에게 젖 물리고 폭행도 당해"…가혹...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