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이재명 욕설파일' 재생불가… 법원, 유튜브 영상 '차단' 명령

최종수정 2021.07.23 07:58 기사입력 2021.07.22 23:18

댓글쓰기

법원명령으로 차단되어 볼 수 없게 된 이재명 경기지사 관련 유튜브 채널./사진= 유튜브 백브리핑 채널 캡처

법원명령으로 차단되어 볼 수 없게 된 이재명 경기지사 관련 유튜브 채널./사진= 유튜브 백브리핑 채널 캡처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나예은 기자] 더불어민주당 대권주자인 이재명 경기지사가 욕설을 하는 음성이 담긴 동영상이 법원 명령에 의해 차단됐다.


유튜브는 22일 "해당콘텐츠에 대해 '법원 명령'이 접수됐다"며 "콘텐츠를 대한민국 유튜브 사이트 내에서는 시청할 수 없도록 차단했다"고 채널 운영자에게 고지했다. 법원이 이 지사 측의 '영상 비공개 가처분신청'을 받아들인 것으로 보인다.

이에 따라 국내 유튜브 이용자는 해당 영상을 시청할 수 없으며 검색도 되지 않는다. 이번 조치는 국내 한정으로, 해외에서는 영상을 정상적으로 볼 수 있다.


문제가 된 동영상은 지난 20일 유튜브채널 '백브리핑'에 '[녹취록]이재명 욕설파일01.mp4'이란 제목으로 올라왔던 56초 분량의 동영상이다.


이 파일에는 2012년 7월 당시 성남시장이던 이 지사와 '친형 강제입원 시도' 사건의 당사자였던 셋째 형 고(故) 이재선씨의 부인과의 통화 녹음이 담겨있다. 이 녹취에는 '조사받고 가냐, 이 나쁜 X아', ' 아이고, 형수님~', 'X신 같은 X', '이것도 공개해라, 녹음해가지고', 'X발X아' 등의 욕설 음성이 있다.

이 유튜브 영상은 현재까지 알려진 욕설 파일과는 다른 내용을 담고 있고, 올라오자마자 빠른 속도로 링크가 퍼져나가 조회수 16만회를 넘겼다.


'백브리핑' 채널 운영자인 '백총재'는 유튜브의 차단 조치와 법원명령에 대해 "이재명 지사는 개인이 아닌 대통령 후보이고 검증 받아야 하는 대상인데 해당 영상 업로드 역시 비난의 목적이 아닌 검증이었다"며 "법원 결정에 유감을 표한다"고 밝혔다.


'백브리핑' 채널의 영상들을 보면 이 채널의 운영자는 이 지사의 경쟁 후보인 이낙연 전 민주당 대표를 지지하는 성향으로 평가된다. 다만 이 전 대표 캠프 상황본부장인 최인호 의원은 이날 YTN 라디오 인터뷰에서 "(이 전 대표는) 욕설 파일 공개와 전혀 무관하다"며 "상대방을 과도하게 오해하고 불신하는 것은 옳지 않고 네거티브로 일관하는 것은 좀 자중하면 좋겠다"고 선을 그었다.


한편 이 지사는 이날(22일) 국회에서 기본소득 정책공약 발표 기자회견을 한 직후 취재진이 "욕설 파일 관련 법적 대응을 고려하느냐"고 묻자 "무슨 법적 조치를 하겠나. 제가 잘못한 일인데 죄송하다"고 대답했다.


나예은 인턴기자 nye8707@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희라 "난 가정적이라 가정이 여러 개" 바람 언급에 김희라 "난 가정적이라 가정이 여러 개" 바람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