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대우조선해양, 조선업계 최초 비대면 비파괴 품질 검사 기술 개발

최종수정 2021.07.01 10:10 기사입력 2021.07.01 10:10

댓글쓰기

대우조선해양, 조선업계 최초 비대면 비파괴 품질 검사 기술 개발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황윤주 기자] 대우조선해양 이 조선업계 최초로 디지털 기술을 접목한 비대면 비파괴 품질검사 기술을 개발해 생산성과 안전성을 획기적으로 높일 수 있게 됐다.


대우조선해양 은 최근 선박과 해양플랜트 용접부 품질을 평가하는 방사선 시험(RT)용 필름이 없는 디지털 RT 기술을 개발했고, 그 시험 결과를 비대면으로 선급의 승인까지 받을 수 있게 됐다고 1일 밝혔다.

또 이 기술의 현장 적용을 위해 세계 메이저 5대선급(ABS, BV, DNV, KR, LR)과 함께 현장 촬영부터 최종 승인까지 비대면 디지털로 진행이 가능한 시스템 개발 협약식(MOU)도 가졌다.


지금까지 조선업체에서는 선박과 해양플랜트 건조에 필요한 용접부의 결함 유무를 판단하기 위해 필름을 활용한 아날로그 방식의 RT 검사 기술을 적용해 왔다. 필름을 사용할 경우 촬영 범위가 좁아 한 구역의 용접부를 촬영하기 위해서는 수 매의 필름 촬영을 해야 했고, 방사선 조사기의 설치와 제거, 수차례 필름 설치와 제거 등 장시간의 반복 작업으로 인해 방사선에 노출될 위험도 많았다.


그동안 선급 검사원과 사전 약속 후 대면으로 용접부를 촬영한 필름을 직접 확인한 뒤 합격 승인을 받았다. 새로 개발된 기술은 디지털 카메라로 촬영하듯이 장비만 설치하면 연속으로 RT검사가 가능하고, 용접품질을 모니터로 바로 확인할 수 있다. 특히 촬영 즉시 용접의 품질 확인이 가능해지면서, 이번 5대 메이저 선급과의 협약식을 통해 비대면 승인까지 가능한 시스템 구축에 들어간다.

이 기술을 통해 작업자의 방사선 노출 위험을 크게 줄일 수 있고, 용접 품질 검사를 위한 시간 단축에 따른 생산성 향상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대우조선해양 은 이번 공동개발 협약을 시작으로 검사 수행에 필요한 선급 측 세부 요구 사항을 반영하는 등 생산현장에 본격적으로 적용할 계획이다.


황윤주 기자 hyj@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구라, 재혼 1년 만에 늦둥이 아빠 됐다…MC그리와 23살차 김구라, 재혼 1년 만에 늦둥이 아빠 됐다…MC...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