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경기도, '2차 소비 지원금' 620억 원 모두 소진

최종수정 2021.06.22 07:37 기사입력 2021.06.22 07:37

댓글쓰기

소비 지원금 3만 원→5만 원 확대, 즉시 지급

경기도, '2차 소비 지원금' 620억 원 모두 소진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라영철 기자] 경기도가 6월부터 코로나 19 경제 방역대책으로 추진한 경기지역화폐 '2차 소비 지원금'이 시행 20일 만에 조기 종료됐다.


22일 경기도에 따르면, 지난 1일부터 20일까지 '2차 소비 지원금'을 위해 준비한 예산 620억 원을 모두 소진했다.

생애 최초 20만 원 이상 충전한 인원은 약 49만 명으로 전체 지급대상의 40%, 기존 사용자 20만 원 이상 사용은 약 74만 명으로 전체의 60%로 잠정 집계됐다.


2차 소비 지원금은 생애 최초 1회 20만 원 이상 충전 시, 또는 기존 사용자가 총 20만 원 사용 시 소비 지원금 5만 원을 추가 지급하는 두 가지 방식으로 시행했다.


도는 지난해 1차 때 지급한 소비 지원금 3만 원(소비 금액의 15%)을, 2차에는 5만 원(소비 금액의 25%)으로 확대했다. 충전 시 지급하는 인센티브 10%는 기존과 동일하다.

지급 시기도 지난해에는 월 1회였으나 이번에는 20만 원 모두 사용 시 즉시 지급(단, 성남·시흥·김포 주 1회) 했다.


2차 소비 지원금 지급 계획 발표 이후 지역화폐 충전금액은 크게 늘어 평소보다 약 2.4배에 달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소비지원금 5만 원은 지급받은 날로부터 1개월이 지나면 소멸하는 한정판 지역화폐이므로 반드시 기한 내에 사용해야 한다.


경기북부=라영철 기자 ktvko2580@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박군 "장윤정, 고기 사주고 용돈까지 줘…탈모약 사 먹었다" 박군 "장윤정, 고기 사주고 용돈까지 줘…탈모...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