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국앤컴퍼니·KAIST, '기술 혁신 역량 확보' 위해 두 번째 협력

최종수정 2021.05.18 14:11 기사입력 2021.05.18 14:11

댓글쓰기

이수일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사장과 이광형 KAIST 총장이 18일 '디지털 미래혁신센터 2기 협약'을 체결하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한국앤컴퍼니

이수일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사장과 이광형 KAIST 총장이 18일 '디지털 미래혁신센터 2기 협약'을 체결하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한국앤컴퍼니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기민 기자]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의 지주사인 한국앤컴퍼니가 미래 성장 동력과 테크놀로지 기반 혁신 역량 확보를 위해 한국과학기술원(KAIST)과 다시 손을 잡았다.


한국앤컴퍼니가 18일 대전광역시 유성구에 있는 한국테크노돔에서 KAIST와 '디지털 미래혁신센터 2기 협약'을 체결했다. KAIST 디지털 미래혁신센터는 지난 2019년 한국앤컴퍼니와 KAIST가 디지털 전환을 통한 혁신적 연구개발(R&D) 및 디지털 기술 역량 확보를 목표로 건립한 산학협력 조직이다.

센터장인 장영재 KAIST 산업및시스템공학과 교수를 포함해 여러 교수진이 참여하는 생산 및 연구개발 분야 프로젝트를 통해 뉴 디지털 테크놀로지 완성과 미래 경쟁력 확보를 위한 발판을 마련하고 있다.


지난 2년 간 진행된 1기 활동을 통해 12개 과제의 연구를 추진해 연구 및 생산 현장에 적용할 수 있는 수준의 성과를 일궈냈다. AI를 활용한 타이어 컴파운드 물성 예측 모델인 VCD(Virtual Compound Design) 시스템, 디지털 센서를 접목한 자동화 검수 시스템(Automatic Inspection Process), 인공지능(AI)과 사물인터넷(IoT) 기술을 활용한 설비 이상 탐지 예측 시스템 CMS+(Hankook Condition Monitoring System Plus) 등 신기술 개발을 완료했다.


이번 협약 체결을 통해 공식 개시되는 2기 활동에서는 디지털 기술을 활용해 다각도의 가상실험 데이터를 확보하기 위한 미래 기술 개발에 주력한다.

구체적으로 ▲AI 레시피 역설계 및 빅데이터 모델 생성 자동화 ▲분자구조에 따른 컴파운드 물성 예측 위한 머신러닝 모델 개발 ▲AI 기반 Virtual 예측력 향상 기술 개발 등 7개 과제에 대한 연구가 진행될 예정이다.


이 밖에도 한국앤컴퍼니와 KAIST는 산업 현장의 수요에 맞는 혁신기술 개발과 창의적 인재 양성을 위해 적극 협력할 예정이다. 또한 한국앤컴퍼니는 임직원 대상의 디지털 혁신 교육 프로그램을 개발하여 내부 디지털 역량을 강화하고, 미래 유망 기술인 AI와 빅데이터 관련 연구를 책임질 내부 전문가 양성 교육 프로그램도 병행하고 있다.


이기민 기자 victor.lee@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충격 고백' 홍석천 "유부남이었던 전 남친…바람나 결별" '충격 고백' 홍석천 "유부남이었던 전 남친…...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