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현대건설, 한남동 재건축·의정부 재개발사업 동시 수주

최종수정 2021.05.10 10:33 기사입력 2021.05.10 10:33

댓글쓰기

용산 한남시범아파트 소규모재건축정비사업 ‘디에이치 메종 한남’
의정부 금오생활권1구역 재개발정비사업 ‘힐스테이트 루센트로’

[아시아경제 조강욱 기자] 현대건설 이 서울 용산 한남시범아파트 소규모재건축 사업과 경기 의정부 금오생활권 1구역 주택재개발 사업을 동시 수주했다.


디에이치메종 한남 조감도.

디에이치메종 한남 조감도.

썝蹂몃낫湲 븘씠肄


현대건설 은 지난 9일 열린 서울 용산구 한남시범아파트 소규모재건축정비사업 시공사 선정을 위한 임시총회에서 시공사로 선정됐다고 10일 밝혔다. 입찰 경쟁자가 없어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된 현대건설 은 이날 수의계약에 대한 조합원 투표에서 80표 중 77표(93.9%)를 얻었다.

이 사업은 서울 용산구 독서당로 34길 22(한남동) 일대 7345.4㎡ 부지에 지하 4층, 지상4층, 총 4개동 규모의 공동주택 120가구와 부대복리시설을 신축하는 사업이다. 현대건설 은 이곳에 프리미엄 주거 브랜드인 ‘디에이치(THE H)’를 적용한 ‘디에이치 메종 한남’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밝혔다.


힐스테이트 루센트로 조감도.

힐스테이트 루센트로 조감도.

썝蹂몃낫湲 븘씠肄


이와 함께 현대건설 은 같은 날 경기 의정부 금오생활권 1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 시공사로 선정됐다. 이날 임시총회에서 현대건설 은 조합원 투표 297표 중 289표(97.2%)의 지지를 받아 최종 시공사로 선정됐다. 2010년 8월 정비구역으로 지정·고시된 금오생활권 1구역은 2019년 관리처분계획인가를 받는 등 사업을 이어 왔으나 착공을 앞두고 기존 시공사와의 의견차를 좁히지 못해 계약을 해지하고 새 시공사 선정에 나섰다.


금오생활권 1구역 주택재개발사업은 경기 의정부시 금오로109번길 25(금오동) 일대 3만2509㎡ 부지에 지하3층, 지상 32층 아파트 11개동 832세대 규모의 공동주택 및 부대복리시설을 신축하는 사업이다. 현대건설 은 커튼월룩과 대형 문주 등을 적용한 ‘힐스테이트 루센트로’를 제안했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사상 최대 실적을 기록했던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재개발·재건축 뿐만 아니라 리모델링, 가로주택, 소규모 주택재건축 등 정비사업 전 부문에서 수주고를 올리며 견조한 흐름을 이어가고 있다"며 "사업규모 보다는 사업지의 미래 가치와 자사의 주택사업 경쟁력이 시너지를 낼 수 있는 사업을 종합적으로 판단해 수주에 적극적으로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조강욱 기자 jomarok@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조작 논란' 함소원, 中 라이브방송서 후원금 '대박' '조작 논란' 함소원, 中 라이브방송서 후원금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