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골든 건은 네 잘못" 故손정민 씨 마지막 영상의 의미는?

최종수정 2021.05.09 10:07 기사입력 2021.05.09 10:07

댓글쓰기

반포한강공원에 손정민 씨를 추모하기 위해 놓인 국화.

반포한강공원에 손정민 씨를 추모하기 위해 놓인 국화.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권서영 기자] 한강공원에서 실종된 이후 숨진 채 발견된 대학생 손정민(22) 씨가 휴대전화에 남긴 마지막 영상에 대해 의문점이 제기됐다.


손정민 씨의 아버지 손현(50) 씨는 중앙일보와의 통화에서 사망한 아들의 휴대전화에 남겨진 마지막 동영상에 대해 설명했다. 손정민 씨가 남긴 마지막 영상에는 친구가 손정민 씨에게 큰절을 하는 모습이 담겨 있다. 이어 손정민 씨가 친구 A씨에게 "골든 건은 솔직히 네가 잘못했다"고 말하는 장면이 이어진다.

아버지 손 씨는 이 영상을 두고 의문을 표했다. 손 씨는 "그 대화를 당시에는 무시했다. 그런데 같이 찍는데 왜 절을 했을까"라며 "뭔가 잘못을 했으니까 절을 했을 것이다. 아이들이 말하는 '골든'이 무엇인지 고민했다"고 심경을 밝혔다.


이에 누리꾼들은 각기 다른 추측을 내놓았다. 첫 번째로는 시험을 잘 보지 못해 가장 먼저 답안지를 제출하고 시험장을 빠져나가는 것을 '금메달을 땄다'고 표현하기에 이를 빗댄 말이라는 해석이 나왔다. 그러나 대학생들은 이러한 표현이 거의 사용되지 않는다며 반박하는 추세다. 일각에서는 손정민 씨가 평소 즐기던 게임 '리그 오브 레전드' 속의 랭킹 등과 관련된 표현이라는 의견을 제시했다. 그러나 이 말의 의미는 여전히 불확실한 상태다.


한편 손정민 씨는 지난달 25일 반포한강공원 수상택시 승강장 인근에서 연락이 두절된 이후 지난달 30일 민간구조사에 의해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 측은 손정민 씨가 실종되기 전 마지막에 함께 술을 마셨던 친구 A씨의 휴대전화를 수색하고 있다고 밝혔다.

권서영 인턴기자 kwon1926@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신정환 "아파트 3~4채+빌딩…좀 살았다" 신정환 "아파트 3~4채+빌딩…좀 살았다"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