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한컴헬스케어, 코로나19 중화항체 진단키트 수출용 허가 획득

최종수정 2021.04.20 09:31 기사입력 2021.04.20 09:31

댓글쓰기

한컴헬스케어, 코로나19 중화항체 진단키트 수출용 허가 획득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부애리 기자] 한글과컴퓨터그룹 계열사 한컴헬스케어가 에이치비헬스케어와 공동개발한 코로나19 중화항체 진단키트 'HB엘라이자'가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수출용 허가를 받았다.


20일 한컴헬스케어에 따르면 'HB엘라이자'는 코로나19의 중화항체 생성 여부를 신속하게 검출할 수 있는 엘라이자(ELISA·효소면역법) 방식의 진단키트다. 백신 접종 이후 항체 생성 여부와 진단 면역 형성 여부를 확인할 수 있는 역학조사에서 사용될 전망이다. 한컴헬스케어는 앞서 유럽 체외진단시약 인증(CE-IVD)도 받았다.

중화항체란 체내에 바이러스가 침입했을 때 바이러스와 결합해 생성되는 결합항체다. 바이러스가 세포에 침투하는 것을 막고 바이러스를 무력화시킨다. 일반적인 결합항체는 바이러스를 무력화시키지 않기 때문에 업계에서는 중화항체를 코로나19 면역력의 핵심지표로 삼고 있다.


회사 측에 따르면 기존 중화항체 표준검사법인 PRNT(플라크억제시험법) 방식은 까다로운 수준의 실험실과 전문인력이 반드시 필요하고 진단에만 3~5일이 소요되는 반면, 'HB엘라이자'는 소량의 혈액채취만으로도 검사할 수 있다. 진단 시간도 90분 이내로 단축시켰다. 민감도와 특이도는 95% 이상 확보했다. 또한 90개의 샘플을 동시에 측정할 수 있고, 바이러스를 비율과 수치로 정량화해 분석할 수 있다.


오병진 한컴헬스케어 대표는 "제품 개발 후 연구용으로 평가를 진행해왔으며, 이번 수출용 허가를 통해서 해외 매출까지도 기대하고 있다"며 "지속적인 제품 개발을 통해 진단키트 분야의 새로운 파이프라인을 확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부애리 기자 aeri345@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