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주금공, 전북 익산 거주 청년에 임차보증금 90% 전액 보증

최종수정 2021.04.12 10:04 기사입력 2021.04.12 10:04

댓글쓰기

일반전세 및 익산시 청년 협약전세 우대사항 비교표 [사진=한국주택금융공사]

일반전세 및 익산시 청년 협약전세 우대사항 비교표 [사진=한국주택금융공사]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송승섭 기자]한국주택금융공사가 13일부터 전북 익산에 거주하는 만 19세~39세의 무주택 청년에게 주거복지 사업을 시행한다.


주금공은 이날 익산시, 전북은행, NH농협은행과 손잡고 ‘전라북도 익산시 청년 주거 지원 사업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주금공은 광역자치단체 10개, 기초자치단체 5개와 전·월세자금보증 관련 협약을 맺고 상품을 공급하게 됐다.

주금공은 앞으로 ‘익산시 청년 협약전세보증’ 상품에 한해 최대 1억원까지 임차보증금의 90%를 전액 보증한다. 보증료율도 최저(연 0.05%)로 적용한다.


익산시는 대상자로 선정된 무주택 청년에게 연간 최대 3%포인트의 대출이자를 지원한다. 시중 전세자금대출 금리가 연 2%대인 것을 고려하면 사실상 무이자로 전세자금대출을 이용할 수 있게 된 셈이다.


주금공 관계자는 “무주택 청년과 신혼부부의 주거금융 비용 절감을 위해 전·월세 보증상품을 운영하고 있고, 지난해 약 3조7000억원의 보증을 공급했다”며 “주거복지 증진을 위해 지자체의 이자 지원 등이 가능한 협약상품을 꾸준히 확대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송승섭 기자 tmdtjq8506@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