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엔플러스, 그리너지와 차세대 그래핀 이차전지 개발 협력

최종수정 2021.03.25 13:45 기사입력 2021.03.25 13:4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형수 기자] 이엔플러스 는 리튬 이차전지 업체인 '그리너지'와 그래핀 소재를 활용해 전기차와 ESS용 '20Ah'급 이상 중대형 배터리 공동 개발을 위한 공동개발 협약서를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그리너지는 애플·테슬라·삼성·현대 출신 엔지니어가 공동 설립한 이차전지 업체다. 신용보증기금으로부터 '시장선도형' 기업과 중소벤처기업부 TIPS(팁스)에 선정됐다. 대외적인 기술력을 인정받는 벤처업체다.

리튬티탄산화물(LTO) 물질 적용과 내부 구조 개선을 통해 높은 전압을 내면서도 안정성이 높은 ‘고성능 이차전지’ 개발에 성공했다. 전고체 전지 개발도 진행하고 있다.


협약을 통해 그리너지는 차세대 리튬이온 이차전지 개발을 위해 관련 소재와 완제품 개발에 필요한 제조 설비 제공과 기술 지원을 담당한다. 이엔플러스 는 차세대 배터리 개발에 필요한 그래핀 소재와 액상 그래핀을 개발해 그리너지에 제공하기로 했다.


이엔플러스 관계자는 "그리너지가 자체 개발한 고성능 이차전지는 이미 국방벤처프로그램 등을 통해 검증을 마쳤다"며 "안전 성능, 급속 충·방전 성능, 저온 충전 성능, 수명 성능 등 다양한 테스트에서 만족할 만한 결과를 보였다"고 설명했다.

이어 " 이엔플러스 는 그리너지가 판매하려는 차세대 리튬이온 배터리에 대해 배터리 극판, 조립, 충·방전 관련 기술과 부품 선정 등을 지원할 계획"이며 "배터리 완제품과 소재부품 개발품은 상호 협력을 통해 상용화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박형수 기자 Parkhs@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이장희, 울릉도 집공개 "축구장 6개 합친 크기" 이장희, 울릉도 집공개 "축구장 6개 합친 크기...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