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클루커스, 국내 최초 MS 클라우드 “모더니제이션 오브 웹 애플리케이션즈” 취득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국내 파트너 중 최초 획득
-글로벌 파트너 중 66번째, 애저 클라우드 고급 기술 딜리버리에 대한 전문성 입증

Azure Advanced Specialization

Azure Advanced Specialization

AD
원본보기 아이콘

클루커스(대표 홍성완)는 오늘 MS 클라우드 고급 기술 분야의 최고 기술 파트너에게 주어지는 전문자격인 자격인 ‘모더니제이션 오브 웹 애플리케이션즈’를 획득했다고 밝혔다. 클루커스는 인공지능 클라우드 플랫폼 마이크로소프트 애저의 컨설팅 및 매니지먼트 전문기업으로, 지난 달 클루커스는 MS 애저 고급 전문 자격 중 네트워크 및 인프라 아키텍쳐, 고 가용성과 자동화, 보안 영역에 대한 전문 자격인 ‘윈도우 서버 및 SQL 서버의 마이그레이션’을 취득한 바 있다.


MS 애저 고급 전문 자격은 애플리케이션 현대화, 쿠버네티스, 리눅스 및 오픈소스 데이터베이스 마이그레이션 등 클라우드 상위 기술 솔루션 영역에 대한 파트너의 제공 서비스가 MS 기술 표준에 충족하는지를 엄격한 기술 검증을 통해 심사하여 이를 입증한 파트너만이 획득할 수 있는 자격이다.

클루커스의 자격증 취득은 마이크로소프트 글로벌 파트너 중 66번째 취득 사례이며, 애저 익스퍼트 MSP와 동시에 본 자격을 보유한 회사는 전세계 12개사뿐이다.


‘모더니제이션 오브 웹 애플리케이션즈’는 프로덕션 웹 애플리케이션 워크로드를 마이그레이션 및 현대화하고 Azure에서 웹 서비스를 관리하는 데 있어 파트너의 심층지식과 경험을 입증해야 한다. 또한 MSA (Micro Service Architecture) 기반 하에 Azure App Service를 구현하는 능력과 웹 워크로드 배포 및 애플리케이션 개발, 데브옵스,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 및 컨테이너 등에서 심층적인 기술 능력이 필요하다.


클루커스는 SK, CJ, 한화 등 다수의 엔터프라이즈 프로젝트를 진행하면서 얻은 경험을 바탕으로 웹 애플리케이션을 현대화하여 마이그레이션 및 컨테이너로 빌드할 수 있는 전문 능력과 CI/CD 환경을 구축하여 클라우드 개발 환경을 최적화하는 데브옵스 기술 능력, 서비스 최적화를 위한 모니터링 기술 및 다양한 언어로 구성된 애플리케이션에 대한 트러블 슈팅 및 최적화 기술을 보유하고 있음을 인정받았다.

클루커스 홍성완 대표이사는 ‘앞서 취득한 애저 익스퍼트 MSP와 함께 클루커스는 다른 파트너사와 차별화되는 최상위의 기술력을 다시 한 번 입증하게 되었다.“며 “클루커스는 더욱 높은 수준의 기술력을 기반으로 모든 고객이 클라우드의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클라우드 네비게이터로서의 역할에 최선을 다하겠다.” 라고 밝혔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 장홍국 파트너 사업 부문장은 “마이크로소프트의 중요한 국내 파트너인 클루커스가 애저 클라우드 고급 기술에 대한 자격을 글로벌 기준에서 입증 받은 것은 우리에게도 뜻깊은 일”이라며, “앞으로도 양사의 긴밀한 협업을 통해 국내 기업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적극 지원할 것” 라고 말했다.


클루커스는 엔터프라이즈 기업 특화 애저 마이그레이션 서비스인 ‘클라우드 모더니제이션 로컬 팩토리’ 및 ‘애저 마이그레이션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국내 유일 서비스 공급자로 선정되었으며 기술 최고 등급으로 인정받는 ‘애저 익스퍼트 MSP’ 인증과 특정 기술 분야 최고 등급인 ‘윈도우 서버 및 SQL 서버 마이그레이션’, ‘모더니제이션 오브 웹 애플리케이션즈’ 자격까지 취득하며 독보적인 기술력을 입증했다. 애저를 중심으로 전직원의 80% 이상이 기술 컨설턴트들로 구성된 클루커스는 현재 150 개 이상의 기술 인증과 MS에서 인증한 핵심 클라우드 역량을 모두 골드레벨로 보유하고 있다.


한편, 클루커스는 마이크로소프트 코리아의 파트너 중 클라우드 최대 매출과 최대 고객사를 확보한 파트너이며, 최근 SK로부터 시리즈 A투자를 진행하여 SK와 클라우드 사업을 공동 진행 중이다. 클루커스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최봉석 기자 mail00@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의사출신 당선인 이주영·한지아…"증원 초점 안돼" VS "정원 확대는 필요" [럭셔리월드]신라호텔도 '참전'…'5월 신부' 겨냥 200만원대 프러포즈 돈 없어 못 만나러 간 가족…'시작가 14억' 이중섭 그림 경매 나온다

    #국내이슈

  • 수리비 불만에 아이폰 박살 낸 남성 배우…"애플 움직인 당신이 영웅" 전기톱 든 '괴짜 대통령'…SNS로 여자친구와 이별 발표 경기 진 선수 채찍으로 때린 팬…사우디 축구서 황당 사건

    #해외이슈

  • [이미지 다이어리] 짧아진 봄, 꽃놀이 대신 물놀이 [포토] 만개한 여의도 윤중로 벚꽃 [포토] 윤중로에 활짝 핀 벚꽃

    #포토PICK

  • 게걸음 주행하고 제자리 도는 車, 국내 첫선 부르마 몰던 차, 전기모델 국내 들어온다…르노 신차라인 살펴보니 [포토] 3세대 신형 파나메라 국내 공식 출시

    #CAR라이프

  • [뉴스속 용어]전환점에 선 중동의 '그림자 전쟁'   [뉴스속 용어]조국혁신당 '사회권' 공약 [뉴스속 용어]AI 주도권 꿰찼다, ‘팹4’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