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금천구청역 앞 대한전선 부지 총 383m 보도(폭 4m)개통

최종수정 2021.02.28 09:03 기사입력 2021.02.28 09:03

댓글쓰기

옛 대한전선부지 동측(금하로3길) 폭 4m, 연장 187m 보도 신설...2019년 시흥대로63길 196m 개통에 이어 총 383m 보도개통 완료

금천구청역 앞 대한전선 부지 총 383m 보도(폭 4m)개통
썝蹂몃낫湲 븘씠肄


금천구청역 앞 대한전선 부지 총 383m 보도(폭 4m)개통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금천구(구청장 유성훈)는 부영주택이 지난 1월부터 시행하고 있는 금천구청역 앞 옛 대한전선부지 내 보도 조성공사를 마무리, 26일 주민에게 개방했다.


2019년8월 옛 대한전선부지 옆 시흥대로63길에 폭 4m, 길이 196m 보도를 조성한 데 이어 이번에는 금하로 3길에 폭4m 길이 187m 보도를 연장 개통했다.

금하로3길은 시흥대로63길에서 대한전선부지 동측으로 이어지는 길이다.


시흥대로63길과 금하로3길 모두 옛 대한전선부지를 끼고 금천구청역으로 통하는 길인 까닭으로 주변 주민과 직장인들의 발길이 붐비는 곳이다.


그럼에도 그 동안 한쪽으로만 설치된 협소한 보도로 인해 보행자들의 불편을 야기해 왔다.

구는 이번 금하로3길 보도 연장개통으로 금하로3길에서 시흥대로63길 금천구청역으로 이어지는 직장인들의 출·퇴근길 보행 혼잡도가 크게 완화되고, 주민들 보행안전을 확보해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여기에 더해 구는 3월까지 옛 대한전선부지의 노후된 가림막을 구의 주요현안사업 정보를 담은 새로운 디자인으로 정비해 도시미관을 개선할 계획이다.


한편, 구가 옛 대한전선부지에 추진 중인 810병상 대형종합병원과 990세대 공동주택 복합 건립 사업은 지난해 11월 세부개발계획 수립을 완료, 올 1월 교통영향평가를 통과, 현재 건축심의 절차를 진행하고 있다.


유성훈 금천구청장은 “대한전선부지 보도설치로 인해 주민들의 보행편의 개선과 안전 확보는 물론 도시미관까지 개선돼 주민 만족도가 높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가까운 시일 내 대형종합병원과 공동주택 건립 공사를 착수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택시기사 잘생겨서"…허벅지에 얼굴 파묻고 추태 "택시기사 잘생겨서"…허벅지에 얼굴 파묻고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