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자발적 미혼모' 사유리, 우량아 아들 안고 힐링…포근해

최종수정 2021.01.28 23:30 기사입력 2021.01.28 23:30

댓글쓰기

사진=사유리 SNS 캡처.

사진=사유리 SNS 캡처.



[아시아경제 김봉주 기자] 방송인 사유리가 아들 젠과 여유롭고 행복한 시간을 보냈다.


사유리는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별다른 메시지 없이 아들과 함께 찍은 사진을 올렸다.

사진에서 사유리는 아들을 안고 뒤돌아 앉아 있다. 아들은 엄마 품에서 귀여운 미소를 짓고 있다.


한편 사유리는 지난해 11월 일본의 한 정자은행에 보관된 서양 남성의 정자를 기증받아 3.2kg의 남아를 출산했다. 사유리가 자발적 미혼모의 삶을 선택한 것이 알려지면서 화제가 된 바 있다.


사유리는 최근 "아들 내 아이로 태어나 준 것 자체가 이미 제일 큰 효도"라며 아들을 향한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김봉주 기자 patriotbo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