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남 필수노동자 실태조사 나서 '지원 대책 마련'

최종수정 2021.01.22 15:57 기사입력 2021.01.22 15:57

댓글쓰기

도내 필수노동자에 대한 맞춤형 정책 추진

경남 필수노동자 실태조사 나서 '지원 대책 마련'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박새얀 기자] 경남도가 필수노동자들을 지원하기 위한 ‘필수노동자 실태조사 용역 착수보고회’를 22일 개최했다.


이날 보고회에서는 ‘필수노동자 실태조사 용역’의 3대 중점과제인 경남지역 필수노동자 지원 범위, 고용 및 노동환경 조사, 정책요구 파악과 추진 방향에 대해 논의했다.

경남연구원은 도내 필수노동자들을 대상으로 실태조사를 해 급여 수준, 건강 상태, 방역실태 등을 조사하고 정책요구 사항을 파악할 예정이다.


도는 6월 필수노동자 실태조사 용역이 완료되면 ‘필수노동자 지원 대상과 세부 지원기준’을 마련해 도내 필수노동자에 대한 맞춤형 정책을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도내 대면 업무 필수노동자 수는 24만명에 이르며, 이중 비거주 복지시설 운영업 종사자가 5만143명(20.5%)으로 가장 많고, 병원 종사자가 3만9422명(16.1%)으로 그 뒤를 잇고 있다.



영남취재본부 박새얀 기자 sy77@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