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북도농업기술원, '비타민 분석기술'(FAPAS) 국제인증

최종수정 2020.12.06 10:24 기사입력 2020.12.06 10:24

댓글쓰기

지역 농특산물 영양 및 기능성 성분분석 신뢰도 높여

경북농기원 전경.

경북농기원 전경.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박동욱 기자] 경상북도농업기술원은 식품분석 분야 국제공인숙련도평가(FAPAS)에 합격해 비타민 B2 분석기술 능력을 국제적으로 인정받았다고 6일 밝혔다.


파파스(FAPAS·Food Analysis Performance Assessment Scheme)는 영국 식품환경연구청에서 주관하는 농식품 화학분석 분야의 대표적인 국제 숙련도 평가 프로그램이다. 식품 영양성분뿐만 아니라 식품첨가물과 잔류농약 등 다양한 분야의 분석능력을 평가한다.

국제적 인지도와 신뢰도가 높아 매년 세계 각국의 정부기관과 민간분석기관, 연구소 등이 참여해 분석능력을 검증받고 있다. 비타민 B2 분석기술 국제인증의 합격률은 59%에 불과하다.


경북농업기술원의 이번 비타민 B2 파파스(FAPAS) 인증으로, 농특산물에 대한 영양성분 분석에 신뢰성이 높은 데이터 확보가 가능할 것이란 게 경북도의 기대감이다.


경북농업기술원은 농촌진흥청과 공동으로 국가표준식품성분표에 수록되지 않았거나 새로 개발돼 유통 중인 식품자원 600여 종에 대한 영양성분을 분석하는 과제를 추진 중이다.

이번 과제를 통해 농식품에 함유된 43종의 영양성분을 분석해 국가표준식품성분 데이터베이스(DB)를 구축하고 국가표준식품성분표 10개정판을 발간할 예정이다. 국가표준식품성분표는 영양교육현장, 식단프로그램, 병원의 식이상담 및 환자식 개발, 농업회사에게는 영양성분 정보표시의 기초자료로 활용된다.


최기연 경북도농업기술원장은 "앞으로도 세계 최고 수준의 분석능력을 유지해 지역 농산물의 기능성 성분분석의 신뢰도 향상은 물론 국가표준식품성분표에 신뢰성이 높은 데이터를 제공하겠다"고 전했다.




영남취재본부 박동욱 기자 pdw1201@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