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전문] 고경표, 모친상 후 심경 고백…"누구보다 큰 존재, 보고싶습니다"

최종수정 2020.10.23 21:01 기사입력 2020.10.23 21:01

댓글쓰기

배우 고경표와 그의 어머니. 사진=고경표 인스타그램 캡처.

배우 고경표와 그의 어머니. 사진=고경표 인스타그램 캡처.



[아시아경제 김봉주 기자] 배우 고경표가 하늘나라로 간 어머니의 생일을 맞아 그리움을 표현했다.


23일 고경표는 인스타그램에 "오늘은 그녀의 생일입니다. 나에게 세상 누구보다 큰 존재였고 앞으로도 그럴 것"이라며 생전 모친과 찍은 사진을 올렸다.

고경표는 "그녀에게 받은 사랑을 증명하며 살겠다. 맹세합니다. 두렵지 않습니다. 그녀를 다시 만나러 가는 것이. 그렇기에 살아있는 동안 지금의 맹세, 다짐 지킬 겁니다. 많이 보고 싶습니다"라고 고백해 뭉클함을 자아냈다.


고경표는 전역한 뒤 첫 복귀작인 JTBC 드라마 '사생활' 방송을 앞두고 지난 9월 26일 모친상을 당했다.


이하 고경표 인스타그램 전문.

오늘은 그녀의 생일입니다.


나에게 세상 누구보다 큰 존재였고 앞으로도 그럴 것 입니다.


그녀에게 받은 사랑을 증명하며 살겠다. 맹세합니다.


두렵지 않습니다. 그녀를 다시 만나러 가는 것이.


그렇기에 살아있는동안 지금의 맹세, 다짐 지킬 겁니다.


많이 보고싶습니다. 엄마 사랑해.


꼭 다시 만나서 날 안아줘. 보고싶다.




김봉주 인턴기자 patriotbo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