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맛남의 광장' 사과 키다리 아저씨는…이건준 BGF리테일 대표

최종수정 2020.10.16 09:03 기사입력 2020.10.16 09:03

댓글쓰기

충남 예산 사과잼 담은
'백종원표 사과파이' 출시

이건준 BGF리테일 대표

이건준 BGF리테일 대표


[아시아경제 차민영 기자] 유통가에 '착한 상생'이 화두로 떠오른 가운데 '맛남의 광장' 충남 예산 사과 편에 편의점 CU를 운영하는 BGF리테일 의 이건준 대표가 키다리 아저씨로 등장했다.


편의점 CU는 맛남의 광장 속 백종원표 사과파이를 출시한다고 16일 밝혔다. 맛남의 광장은 백종원 더본코리아 대표를 중심으로 지역의 특산품이나 로컬푸드를 이용해 신메뉴를 개발하고 우리 농수산물 소비 촉진을 돕는 지역상생형 예능 프로그램이다.

지난 15일에는 충남 예산 사과를 주제로 방송됐다. 충남 예산은 충남 사과 생산량의 66%를 차지하는 대규모 산지지만 올해에는 냉해 피해와 장마로 인해 생산량의 60% 이상이 비품으로 판별되면서 제 가격을 받지 못해 여느 때보다 판로 확보가 시급했다.


해결 방안을 고민하던 백종원 대표는 현장에서 바로 편의점 CU를 운영하는 이건준 BGF리테일 대표에 상품화를 제안했고 이에 이 사장이 흔쾌히 응했다. 백 대표는 촬영 이후 직접 진천에 위치한 BGF리테일 센트럴키친에 방문해 상품기획자(MD)들과 예산 사과 활용 방안을 테스트했으며 그 결과 가장 좋은 평가를 받은 애플파이를 상품으로 출시하게 됐다.


CU 애플파이에 들어가는 필링은 고당도 사과를 썰어 설탕과 레몬, 계핏가루를 넣고 조리는 방송 속 레시피 그대로 만든 사과잼을 사용했다. 파이 전체 중량의 절반 가까이 사과잼을 채웠으며 빵은 진한 버터 맛과 부드러운 식감을 내는 페이스트리를 사용했다. 방송 속 레시피처럼 에어프라이어로 5분만 구워내면 겉은 바삭하고 속은 촉촉한 사과파이를 맛 볼 수 있다.

'맛남의 광장' 사과 키다리 아저씨는…이건준 BGF리테일 대표

기존 맛남의 광장 연계 상품이 주로 대용량이나 1차 상품 형태로 판매돼 구매가 어려웠던 1~2인가구도 CU를 통해 맛남의 광장의 프로그램 취지인 지역상생, 착한 소비에 부담 없이 동참할 수 있게 됐다.


BGF리테일 과 백종원 대표의 협업이 성사된 것은 5년 전부터 이어 온 인연 덕분이다. CU는 백종원 대표와 손잡고 상품을 개발해왔다. CU 백종원 도시락은 첫 상품 론칭 후 2주 만에 누적 판매량 100만개를 돌파했다. 공동 출시한 만능소스, 호빵, 찌개 등 100여가지 상품들도 호응을 얻었다.


이건준 BGF리테일 대표는 “그동안 우리 농수산물의 소비 촉진에 앞장서 오던 BGF리테일 이 백종원 대표와의 오랜 인연으로 함께 좋은 취지와 품질의 상품을 선보이게 됐다”며 “앞으로도 BGF리테일 은 우리 먹거리를 활용한 상품을 다양하게 개발하여 지역사회와 더불어 성장할 수 있는 방법을 적극적으로 모색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BGF리테일 은 전라북도 김제시 신동진미, 전라남도 완도군 김, 전라남도 보성 벌교꼬막과 보성녹차, 홍천군 옥수수, 제주 흑돼지 등 제주도부터 강원도까지 우리나라 다섯 개 도 지역 농가와 제휴를 맺고 각 지역 특산물을 활용한 상품을 선보여왔다.




차민영 기자 bloomi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