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요금 10% 기부·소득공제…U+알뜰폰 '희망풍차 기부요금제' 출시

최종수정 2020.09.29 09:00 기사입력 2020.09.29 09:00

댓글쓰기

LGU+, 적십자사와 사회공헌 협약 체결
요금 자동 기부 후 연말 소득공제까지
희망풍차 기부요금제 월 3만3000원

요금 10% 기부·소득공제…U+알뜰폰 '희망풍차 기부요금제' 출시


[아시아경제 한진주 기자] 요금의 10%를 자동으로 기부하고 소득공제까지 받을 수 있는 알뜰폰 요금제가 출시된다.


29일 LG유플러스는 대한적십자사와 ‘희망풍차 기부요금제’를 출시하고 IPTV를 통한 헌혈 캠페인 홍보를 공동 전개하는 내용 등을 담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신희영 대한적십자사 회장과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 등이 참석했다.

희망풍차 기부요금제는 가입자가 납부하는 기본료의 10%를 자동으로 대한적십자사에 기부하는 요금제다. 기부금은 재난구호·취약계층 지원 사업에 쓰이고, 1년간 기부한 금액은 영수증을 발급 받아 기부항목으로 소득공제도 받을 수 있다. 지금까지의 기부요금제는 법인 명의로 기부하는 방식이 대부분이었지만 LG유플러스는 납부한 가입자 명의로 직접 기부하는 방식이다.


10월5일 출시되는 U+알뜰폰의 희망풍차 기부요금제는 3만3000원(부가세 포함)에 데이터 11GB, 음성과 문자가 기본 제공된다. 데이터 소진 후에는 3Mbps 속도로 무제한 사용이 가능하다.


미디어로그, LG헬로비전, 큰사람, 에스원, 머천드코리아, 인스코비, 유니컴즈, 코드모바일, 와이엘랜드 등 9개 사업자 홈페이지에서 가입할 수 있다. LG유플러스는 미니구급함, 텀블러 등 대한적십자사 굿즈 3000개를 구매해 해당 요금제 가입자에게 선착순으로 증정한다.

LG유플러스는 대한적십자사가 전개하는 헌혈캠페인에 적극 동참하기 위해 자사 IPTV 서비스 U+tv에 헌혈 독려 캠페인 광고를 무료로 송출한다. 지역사회 헌혈 자원봉사 활동도 전개할 예정이다.


대한적십자사는 이날 진행된 협약식에서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에게 최고명예대장을 수여했다. 최고명예대장은 대한적십자사가 수여하는 최고 유공장이다. 하 부회장은 올 초 취약계층 아동 대상 온라인 수업을 지원하기 위해 스마트패드 1만여대를 지원한 공로를 인정 받았다.


신희영 대한적십자사 회장은 “LG유플러스와 함께 취약계층 지원, 헌혈캠페인 등 생명을 살리는 적십자 인도주의 사업을 추진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고 말했다.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은 “나눔 활동이 멀고 어려운 일이 아니라, 고객이 기부요금제에 가입하는 것만으로도 개인의 삶 속에서 쉽게 실천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주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며 “한 명의 선한 영향력이 크게 모여 보다 나은 사회를 만들어 갈 것을 믿으며 LG유플러스 역시 고객과 함께 더 좋은 사회를 만드는 데 항상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진주 기자 truepearl@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