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日언론 "스가, 문 대통령에게 일본제철 자산 매각 막아줄 것 요구"

최종수정 2020.09.24 16:18 기사입력 2020.09.24 16:1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나주석 기자]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가 문재인 대통령과의 전화회담에서 한국 대법원의 일제 강제동원 배상 판결과 관련해 일본제철의 한국 내 자산 매각을 저지해달라고 요구했다고 산케이신문이 24일 보도했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스가 총리는 이날 문 대통령과 통화가 끝난 뒤 총리관저 출입 기자단에게 "다양한 문제에 관한 우리의 일관된 입장에 기초해 한국에 적절한 대응을 강하게 요구해가고 싶다"라고 말했다.


요미우리신문도 이번 전화회담과 관련해 스가 총리가 문 대통령에게 "매우 어려운 상황에 있는 양국 관계를 이대로 방치해서는 안 된다"며 한일관계를 건전하게 되돌려줄 것을 요구했다고 전했다. 니혼게이자이신문 역시도 일제 강제동원 조선인 노동자 문제와 관련해 스가 총리가 문 대통령에게 한일관계를 건전하게 되돌리는 계기를 만들도록 요구했다고 보도했다.

일본 언론들은 대동소이하게 스가 총리가 한일관계를 정상화하기 위해 한국 정부가 일종의 계기를 마련할 것을 요구한 것으로 전했다.


그동안 일본 정부는 2018년 10월 한국 대법원의 일제 강제동원 배상 판결이 한일청구권 협정에 위반한다고 주장했다. 일본 정부는 한국 정부가 국제법을 위반했다며, 시정을 요구해왔다.



나주석 기자 gongg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