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저축은행중앙회, 에잇바이트와 비대면 신원증명 간소화 서비스 추진 MOU

최종수정 2020.09.23 15:55 기사입력 2020.09.23 15:55

댓글쓰기

하은수 저축은행중앙회 전무(오른쪽)와 김덕상 에잇바이트 대표가 23일 '비대면 신원증명 간소화 혁신금융서비스' 추진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저축은행중앙회

하은수 저축은행중앙회 전무(오른쪽)와 김덕상 에잇바이트 대표가 23일 '비대면 신원증명 간소화 혁신금융서비스' 추진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저축은행중앙회


[아시아경제 김민영 기자] 저축은행중앙회는 23일 에잇바이트와 '비대면 신원증명 간소화 서비스'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지난 6월 저축은행 업계에서는 처음으로 혁신금융서비스로 지정된 '비대면 신원증명 간소화 서비스' 개발에 첫 포문을 여는 자리로 하은수 중앙회 전무를 비롯해 최병주 상무, 신용채 상무, 에잇바이트의 김덕상 대표, 민현진 상무 등이 참석했다.

하 전무는 협약식에서 “앞으로 신원증명 간소화 서비스가 비대면 정기예금 전용계좌와 결합하면 저축은행 거래고객의 이용 편의가 크게 개선돼 다양한 금융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오는 12월 출시 예정인 ‘비대면 신원증명 간소화 서비스’는 생체인증을 통해 복잡한 신원증명 절차를 간소화하는 서비스로 고객이 여러 저축은행의 계좌 개설 시 매번 휴대폰인증, 신분증 사본제출, 타행계좌이체인증 등의 절차를 반복하지 않고 생체정보 등록을 통해 신속하고 편리하게 여러 저축은행의 계좌를 개설할 수 있는 서비스다.



김민영 기자 myk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