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원희룡 지사 “추석 연휴, 안전제주 위해 빈틈없이 대처해야”

최종수정 2020.09.21 14:24 기사입력 2020.09.21 14:24

댓글쓰기

21일 주간정책조정회의서 추석 연휴 방역·경제 조화된 근무태세 유지 당부
코로나19 방역 등 종합대책 점검 및 고용·경영안전 지속 추진·확대 방안 논의

원희룡 지사 “추석 연휴, 안전제주 위해 빈틈없이 대처해야”


추석 연휴 기간 도민·관광객의 안전과 지역경제를 지킬 수 있도록 근무태세에 만전을 기할 것.

[제주=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박창원 기자]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는 21일 오전 도청 4층 탐라홀에서 열린 주간정책 조정회의에서 도민생활 안정을 위한 경제·방역대책을 점검하며, 이 같이 말했다.


원 지사는 “추석 연휴가 사실상 26일부터 시작되는 것을 감안하면, 1주일 간 입도객은 30만 명을 넘을 것으로 예상된다”며 “5월 황금연휴와 8월 광복절 연휴 수준을 넘어 코로나19 대유행의 계기가 될 수 있는 위중한 상황인 만큼 긴장감을 유지하면서 빈틈없이 대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마스크 착용 의무화에 대한 철저한 준수로 연휴기간 코로나19 재유행을 차단하기 위해 신뢰성 있는 홍보 및 안내, 단속 방안에 대한 실행체계를 점검해 강력하게 대처해야 한다”고 말했다.


앞서, 지난 18일 원희룡 지사는 26일부터 10월 4일까지 공·항만을 통한 입도객 전원을 대상으로 체류기간 내 마스크 착용 등 방역수칙 준수를 의무화하는 특별행정조치 발동을 지시했다.


이에 따라, 제주도는 입도객 중 발열 증상자를 대상으로 코로나19 의무검사를 주요 내용으로 하는 행정조치를 발동할 예정이며, 수익자 부담 원칙에 따라 발열자 본인 자부담으로 격리 조치할 방침이다.

원 지사는 방역을 최우선으로 추진하는 과정에서 경제활동 위축을 언급하며 “정부의 긴급 민생경제종합대책이 이번 주 중 국회를 통과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부처와의 긴밀한 협조를 통해 도민이 체감할 수 있도록 준비에 만전을 기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소상공인 새희망자금, 폐업 점포 재도전 장려금, 긴급돌봄지원 등 부처 추진 동향에 따른 대상 파악과 신속 집행으로 어려움에 처한 도민이 빠짐없이 지원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해달라”고 덧붙였다.


또한, 오는 10월 13일부터 진행되는 전도민 인플루엔자 무료 예방접종에도 차질 없는 추진을 주문했다.


원 지사는 “하반기 코로나19 재유행과 인플루엔자 동시 유행 시 코로나19 검사 및 의료자원의 효율적 대응 등을 위해 전도민 무료 예방접종을 지원하고 있다”면서 “선제적으로 대비할 수 있도록 접종 대상, 접종 기간에 대한 홍보와 인력 확보로 원활히 추진돼야 한다”고 당부했다.


한편, 이날 회의에서는 △추석 연휴 코로나19 방역 강화 등 종합대책 △전도민 무료 인플루엔자 예방접종 △고용 및 경영안정 지속 추진 및 확대 △2차 제주형 재난긴급생활지원금 추진 상황 등을 집중 논의했다.




호남취재본부 박창원 기자 captai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