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현대차그룹, '신중년 경영혁신 프로젝트 5 Weeks' 온라인 발대식 개최

최종수정 2020.09.17 11:11 기사입력 2020.09.17 11:11

댓글쓰기

현대차그룹, '신중년 경영혁신 프로젝트 5 Weeks' 온라인 발대식 개최

[아시아경제 성기호 기자] 현대자동차그룹이 5060 세대와 사회적 기업 간 협업 프로젝트를 통해 세대 간 협력을 도모하고 일자리 창출 모델의 새 방향성을 제시에 나선다.


현대차그룹은 17일 신중년 커리어 프로젝트 ‘굿잡 5060’의 교육을 수료한 참가자들에게 협업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런칭한 신규 프로그램인 ‘5 Weeks’의 온라인 발대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금일 진행된 발대식 이후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하는 ‘5 Weeks’는 신중년 세대가 사회적 기업과 5주간 협업하여 비즈니스 이슈를 해결하는 취업 역량 강화 프로그램으로, 올해 최초로 공식 런칭했다.

프로그램 ‘5 Weeks’에서 지칭하는 ‘신중년 세대’란 전체 인구의 4분의 1, 생산가능인구의 3분의 1을 차지하는 5060 세대를 가리키며, 이번 ‘5 Weeks’ 1기에는 총 34명의 신중년이 참여한다. 이들은 각각의 역량을 고려해 총 16개의 사회적 기업 및 소셜 벤처팀에 나누어 매칭되었으며, 5주간 기업에서 요청한 경영, 영업, 홍보 등의 당면 해결 과제를 프로젝트 형식으로 수행하게 된다.


단순 인턴십이 아닌, 사회적 기업이 필요로 하는 과제에 대한 해결방안을 제시함으로써 신중년 참가자에게는 재취업 전 사회적 기업 경험의 기회를 제공하고, 5060 세대에 대한 우호적 인식을 참여 기업이 형성하도록 돕는다는 점에서 의의가 크다. 예를 들어, 이번 프로젝트에 참여하는 예비 사회적 기업 ‘오디오가이’는 작년 법인 전환 이후 회사 규모를 갖추기 위해 재무 상황 문제점 분석과 크라우드 펀딩 진행을 비즈니스 과제로 요청했으며, 이에 적합한 역량을 가진 참가자를 찾아 크라우드 펀딩 및 20년 이상의 금융권 전문경력을 가진 신중년 오윤관(57세) 씨 외 2인이 금융전문가와 팀을 이뤄 프로젝트에 참여하게 되었다.


한편, 참여하는 34명의 참가자는 현대차그룹이 진행하는 신중년 일자리 창출 사업인 ‘굿잡 5060’의 교육을 수료한 경험과 노하우 있는 5060 세대라는 점도 큰 특징이다.

‘굿잡 5060’은 기업(현대차그룹), 정부(고용노동부), 공공기관(서울시 50 플러스 재단), 사회적기업(상상 우리) 등 4개 기관이 협력하여 멘토링, 취업 세미나 등 재취업을 위한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전문 취업 컨설턴트를 알선해 신중년의 취업을 돕는 사업이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굿잡 5060이 새롭게 확대하는 사업인 ‘5 Weeks’는 작년 파일럿 운영을 통해 신중년 43명이 사회적 기업 16개의 당면 과제 해결에 기여할 정도로 참가자들의 만족도가 높은 검증된 프로젝트다”라며 “신중년 일자리 문제를 해결하고 세대 간 상호 이해도를 높임과 동시에 향후 협력 모델의 방향성까지 제시할 좋은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성기호 기자 kihoyey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