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KMH, 상반기 영업이익 327억원…전년비 96.2%↑

최종수정 2020.08.14 17:59 기사입력 2020.08.14 17:5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유현석 기자] KMH그룹은 올해 상반기 연결기준 영업이익이 327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96.2% 성장했다고 14일 밝혔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1478억원으로 31.7% 증가했다. 주력 사업인 레저부문 골프장들과 제조 부문의 KMH하이텍의 실적 성장을 견인했다는 것이 회사 측의 설명이다.


계열사별로는 방송 송출을 영위하는 KMH는 매출액과 영업이익을 각각 162억원, 34억원을 기록했다. 반도체 부품 소재 및 SSD CASE 제조 전문기업 KMH하이텍도 매출액 358억원, 영업이익 40억원으로 창립 이래 반기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 또 KMH레저 소속 골프장 3곳(신라컨트리클럽, 파주컨트리클럽, 떼제베컨트리클럽)은 매출액 365억원, 영업이익은 166억원을 달성했고 영업이익률은 45.5%를 기록했다.

KMH 관계자는 “어려운 대내외 경영환경 속에서도 계열사들이 고르게 좋은 실적을 내면서 큰 성장을 이룰 수 있었다”면서 “떼제베CC 등 인수한 회사들의 경영이 안정화 단계에 접어든 만큼 하반기에도 불요불급한 투자는 최소화하고 경영효율화를 통한 원가 절감 등을 통해 상반기와 같은 성장 기조를 이어갈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유현석 기자 guspower@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