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클릭 e종목]"CJ제일제당, 호실적 3분기에도 이어질 것"

최종수정 2020.08.12 07:37 기사입력 2020.08.12 07:37

댓글쓰기

하나금융투자, 투자의견 '매수'·목표주가 62만원 제시…11일 종가 44만3500원

CJ제일제당의 비비고 (사진=아시아경제DB)

CJ제일제당의 비비고 (사진=아시아경제DB)



[아시아경제 금보령 기자] CJ제일제당 이 2분기 호실적을 시현한 가운데 3분기에도 이 같은 추세가 이어질 것이라는 분석이 나왔다.


12일 하나금융투자에 따르면 CJ제일제당의 연결 기준 2분기 실적은 영업이익 3849억원, 매출액 5조9209억원으로 나타났다. 전년 대비 각각 119.5%, 7.4% 증가한 수치다.

물류를 제외한 실적은 영업이익 3016억원, 매출액 3조4608억원으로 전년 대비 각각 186.1%, 8.6% 성장하는 모습을 보였다. 특히 해외 가공 및 바이오 영업이익이 전년보다 큰 폭 나아지면서 전사 이익 개선에 보탰다.


가공식품 부문은 가정간편식(HMR) 수요 확대에 따라 진천 공장 가동률이 상승했다. 해외 매출 호조세로 인해 영업이익과 매출은 각각 전년 대비 209.4%, 14.7% 증가했다. 바이오 부문 영업이익과 매출액도 전년보다 각각 87%, 0.1% 늘었는데, 주요 아미노산 판가(라이신, 메치오닌) 인상 효과 및 고수익 제품(발린, 알지린 등)의 매출 비중 확대로 손익이 전년 대비 대폭 개선됐다.


3분기에도 호실적이 이어질 전망이다. 심은주 하나금융투자 연구원은 "3분기 연결 영업이익은 3609억원, 매출액은 6조2329억원으로 추정한다. 전년 대비 각각 32.3%, 6.4% 증가한 수치"라며 "식품 내 해외 비중이 2분기 48%까지 상승한 가운데 마진 개선이 본격화되고 있어 긍정적이고, 바이오 부문은 고수익 제품 매출 확대로 이익 가시성이 어느 때보다 높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사료 부문은 3분기 베트남 돈가가 6만동 이상은 유지될 것으로 전망되는 만큼 전년 대비 큰 폭의 이익 개선이 예상된다"고 덧붙였다.

하나금융투자는 CJ제일제당에 대해 투자의견 '매수', 목표주가 62만원을 제시했다. 11일 종가는 44만3500원이다.




금보령 기자 gold@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