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관세청, 수해 수출입기업에 7일부터 특별세정지원

최종수정 2020.08.07 20:39 기사입력 2020.08.07 20:39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황윤주 기자] 관세청은 7일 집중호우 피해를 본 수출입기업에 이날부터 특별세정지원을 펼친다고 밝혔다.


관세청은 수해 수출입기업의 신청을 받아 최대 12개월까지 관세 납부기한을 연장해주고 분할납부를 허용해주기로 했다.

관세조사 대상 수출입기업이 피해를 봤다면 관세조사를 연기해달라고 요청할 수 있다. 수해 수출입기업은 서류 없이 각종 환급을 신청하고 신청 당일에 환급금을 받을 수 있다. 관세청은 또 체납이 있는 경우에도 일시적으로 통관을 허용하고 재산 압류 등 체납처분을 연기하기로 했다.


특별세정지원에 관한 상세한 내용은 각 지역 본부세관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황윤주 기자 hyj@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