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산은ㆍ수은, 두산중공업에 1조2000억원 추가 지원 결정

최종수정 2020.06.01 17:42 기사입력 2020.06.01 17:42

댓글쓰기

재무구조개선계획 등 경영정상화 방안 확정

산은ㆍ수은, 두산중공업에 1조2000억원 추가 지원 결정


[아시아경제 조강욱 기자] 산업은행과 수출입은행은 두산중공업 경영정상화 방안을 확정하고, 원활한 정상화 작업을 위해 1조2000억원을 추가 지원하기로 결정했다고 1일 밝혔다.


채권단은 "두산중공업에 대한 실사결과 및 재무구조개선계획의 타당성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해 정상화 작업에 필요한 1조2000억원을 추가 지원하기로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앞서 채권단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자금시장 경색, 국가 기간산업 보호 필요성, 두산그룹이 제출한 재무구조개선계획 등을 고려해 두산중공업에 1조8000억원을 기 지원한 바 있다.


채권단은 "향후 재무구조 개선계획 실행에 따라 두산중공업 재무구조가 개선될 것으로 보인다"면서 "두산그룹 및 두산중공업의 재무구조개선계획을 포함한 정상화 작업 이행 여부를 철저히 점검해 두산중공업 경영정상화 방안이 차질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관리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조강욱 기자 jomarok@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