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박인비 연장서 눈물 "아쉽다, 통산 20승"(종합)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다이아몬드리조트 최종일 이븐파 준우승, 하타오카와 로페스 연장 5번째 승부 후 '일몰'

박인비가 다이아몬드리조트토너먼트 최종일 4번홀에서 아이언 샷을 하고 있다. 레이크부에나비스타(美 플로리다주)=Getty images/멀티비츠

박인비가 다이아몬드리조트토너먼트 최종일 4번홀에서 아이언 샷을 하고 있다. 레이크부에나비스타(美 플로리다주)=Getty images/멀티비츠

AD
원본보기 아이콘


[아시아경제 노우래 기자] '골프여제' 박인비(32)의 연장 눈물이다.


20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레이크부에나비스타 포시즌골프&스포츠클럽(파71ㆍ6645야드)에서 끝난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2020시즌 개막전 다이아몬드리조트토너먼트(총상금 120만 달러) 최종일 이븐파를 쳐 하타오카 나사(일본), 가비 로페스(멕시코)와 동타(13언더파 271타)를 만든 뒤 18번홀(파3)에서 이어진 연장 세번째 홀에서 티 샷을 물에 빠뜨리는 치명적인 실수를 범했다.

2018년 3월 파운더스컵 이후 1년 10개월 만에 LPGA투어 통산 20승째의 꿈도 물거품이 됐다. 지난 2년 간 우승 경험이 있는 선수와 셀러브리티가 '프로암'을 펼치는 '왕중왕전'이다. 총 26명이 출전해 72홀 스트로크플레이로 우승자를 가리는 방식이다. 박인비는 2타 차 선두로 출발해 버디 2개와 보기 2개를 맞바꿨다. 2~3번홀 연속보기로 불안하게 시작한 뒤 8번홀(파4)에서 뒤늦게 첫 버디를 낚았다.


7개 홀에서 파 행진을 이어가다 16번홀(파4)에서 버디를 잡아내 공동선두를 만들었지만 끝내 우승 트로피를 수집하진 못했다. 페어웨이안착률 100%의 완벽한 티 샷을 자랑했지만 아이언이 흔들리며 그린적중률은 72%에 그쳤다. 특히 주특기인 퍼팅수도 32개로 치솟았다. '골든 슬래머' 박인비는 예년과 달리 올해는 개막전에 출격했다. 오는 8월 도쿄올림픽 등판을 위한 포인트가 필요해서다.


6월 세계랭킹 기준 전체 15위 이내, 한국 선수 중 4위 안에 들어야 한다. '넘버 1' 고진영(25), 2위 박성현(27), 5위 김세영(27), 7위 이정은6(24), 13위 김효주(25)에 이어 16위로 6번째다. 이 대회 준우승으로 세계랭킹의 상승이 예상된다. 올림픽 2연패 달성을 목표로 6월까지 최대 15개 대회 이상을 소화할 계획이다. "결과가 다소 아쉬웠지만 3라운드까지는 내용이 좋았다"며 "자신감을 많이 얻었다"고 했다.

하타오카와 로페스는 5차 연장까지 파로 승부를 내지 못했다. 결국 해가 지는 바람에 이날 밤 10시부터 6차 연장을 벌인다. 브룩 헨더슨(캐나다) 공동 4위(12언더파 272타), 애니 박 6위(11언더파 273타), 렉시 톰프슨(이상 미국)이 공동 7위(10언더파 274타)에 올랐다. 한국은 허미정(31)의 분전이 돋보였다. 3연속버디를 포함해 버디 10개(보기 2개)를 쓸어 담으며 공동 4위를 차지했다.


13~14번홀과 16~17번홀에서 두 쌍의 연속버디를 잡아내는 무서운 뒤심도 돋보였다. 김세영의 2연속 우승 도전은 공동 7위에서 막을 내렸다. 버디 5개와 보기 4개, 더블보기 1개로 1타를 까먹었다. 양희영(31) 공동 15위(5언더파 279타), 디펜딩챔프 지은희(34)와 전인지(26)가 공동 24위(3오버파 287타)다. 에리야 쭈타누깐(태국)은 최하위인 26위(8오버파 292타)의 수모를 겪었다.




노우래 기자 golfman@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편파방송으로 명예훼손" 어트랙트, SBS '그알' 제작진 고소 강릉 해안도로에 정체모를 빨간색 외제차…"여기서 사진 찍으라고?" ‘하이브 막내딸’ 아일릿, K팝 최초 데뷔곡 빌보드 핫 100 진입

    #국내이슈

  • "푸바오 잘 지내요" 영상 또 공개…공식 데뷔 빨라지나 대학 나온 미모의 26세 女 "돼지 키우며 월 114만원 벌지만 행복" '세상에 없는' 미모 뽑는다…세계 최초로 열리는 AI 미인대회

    #해외이슈

  • [포토] '그날의 기억' [이미지 다이어리] 그곳에 목련이 필 줄 알았다. [포토] 황사 극심, 뿌연 도심

    #포토PICK

  • 매끈한 뒷태로 600㎞ 달린다…쿠페형 폴스타4 6월 출시 마지막 V10 내연기관 람보르기니…'우라칸STJ' 출시 게걸음 주행하고 제자리 도는 車, 국내 첫선

    #CAR라이프

  • [뉴스속 용어]'비흡연 세대 법'으로 들끓는 영국 사회 [뉴스속 용어]'법사위원장'이 뭐길래…여야 쟁탈전 개막 [뉴스속 용어]韓 출산율 쇼크 부른 ‘차일드 페널티’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