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파워넷, 中 생산라인 투자 앞당겨 마무리…5G용 AP단말기 양산준비

최종수정 2019.12.09 13:20 기사입력 2019.12.09 13:2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형수 기자] 파워넷 은 중국 청도법인에 175만달러를 투자했다고 9일 밝혔다. 신규 사업을 신속하게 추진하고 있어 기존사업 제품군 생산능력 확대와 유무선 공유(AP) 단말기의 수요 물량 증가에 적극적으로 대응하려는 투자다.


파워넷 은 지난 9월 5G용 10기가 AP단말기 양산을 위한 설비투자를 목적으로 내년까지 총 175만달러를 중국 자회사 생산법인에 투자한다고 공시했다. 기존 계획은 올해 110만달러, 내년 65만달러를 출자하는 일정이었으나 조기양산을 위해 투자를 계획보다 앞당겼다.


회사 관계자는 “현재 일부 모델에 대한 시제품을 양산 중"이며 "생산라인 증설과 품질 안정화를 조속히 마무리하고 내년 1분기부터 검토가 완료된 모델을 양산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중국 법인을 통한 AP단말기 양산을 통해 매출 확대는 물론 기존 사업군과의 시너지 효과를 낼 것"이라며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대비한 기술과 지식재산 인력을 양성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박형수 기자 Parkhs@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