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초동 코오롱 스포렉스 부지 개발 '시동'

최종수정 2019.10.24 09:00 기사입력 2019.10.24 09:00

댓글쓰기

서초동 코오롱 스포렉스 부지 개발 '시동'


[아시아경제 김현정 기자] 서울 서초구 서초동 코오롱 스포렉스 부지가 개발 절차에 시동을 걸었다.


서울시는 23일 도시·건축공동위원회를 열고 서초동 1324번지 일대 코오롱 스포렉스 부지 도시계획변경 사전협상 대상지 선정안을 조건부동의했다고 24일 밝혔다.


서울시는 올해 3월부터 제 용도로 활용하지 못하고 있는 중·소규모 부지의 개발 기회를 높여 민간투자를 유도하고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도시계획변경 사전협상제도’를 기존 1만㎡이상에서 5000㎡ 이상으로 확대해 운영하고 있다.


조례개정 이후 지난 7월 코오롱글로벌로부터 해당 약 8900㎡ 규모 부지에 대한 도시계획변경 사전협상 검토신청서가 서울시에 제출됐으며, 관련부서 협의를 거쳐 이번 도시·건축공동위원회 자문에 상정됐다는 설명이다. 도시계획변경 사전협상제도는 민간사업자가 부지를 개발할 때 용도지역 상향 같은 도시계획 변경의 타당성과 개발의 공공성을 동시에 확보하기 위해 사전에 서울시와 협의하도록 한 제도이다.


서초로 지구단위계획구역 내 위치한 대상지는 강남 도심지역으로 상위 및 관련계획에서 가용지 활용을 통해 업무중심 가로육성 및 복합문화시설 도입을 기대하고 있다. 향후 민간과 공공이 사전협상 절차를 통해 구체적인 개발계획(안)을 마련하고 지구단위계획 입안 절차를 거쳐 도시관리계획을 수립하게 된다.

이성창 서울시 공공개발기획단장은 "그동안 대규모 유휴부지에만 적용됐던 도시계획변경 사전협상 대상지가 중·소규모 토지까지 확대되는 첫 사례가 생겼다"면서 "선례가 생긴 만큼 지금까지 방치됐던 타 지역의 중·소규모 유휴부지도 탄력적인 개발을 유도할 수 있게 돼 지역경제 활성화 등을 실현하는 중요한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김현정 기자 alpha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