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강남구청 공무원들, 피부과서 '시술' 받으면서 '출장수당'까지 챙겼다

최종수정 2019.10.23 08:04 기사입력 2019.10.23 08:04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윤신원 기자] 서울 강남구청 공무원들이 근무 중 출장을 간다고 하면서 피부과로 가 시술을 받은 사실이 드러나 구청이 조사에 나섰다.


22일 강남구에 따르면 구청 A과장과 B팀장은 지난 4월부터 7월까지 관내의 한 피부과에서 각각 9차례, 10차례 시술을 받았다. 주로 오후 근무시간에 관내 출장을 신청해놓고 병원을 찾은 것으로 알려졌다. 병원에서 개인 용무를 보면서 출장 수당까지 챙긴 것이다.


두 사람은 통상적이지 않은 저렴한 수준의 가격에 시술을 받은 의혹도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구청은 자체 감사담당관을 통해 이들을 조사하고 필요하면 수사기관 고발 등 조처를 할 방침이다.



윤신원 기자 i_dentity@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