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넥슨, 2Q 매출 5712억…반기 기준 역대 최대 실적

최종수정 2019.08.08 16:13 기사입력 2019.08.08 15:55

댓글쓰기

'던전앤파이터' 등 스테디셀러 게임 장기 흥행에 힘입어

넥슨, 2Q 매출 5712억…반기 기준 역대 최대 실적


[아시아경제 이진규 기자] 넥슨은 2019년 2분기 연결 기준 매출액이 5712억원(538억 6,500만엔)으로 전년 같은 기간보다 13% 증가했다고 8일 밝혔다.


넥슨은 '던전앤파이터', '메이플스토리', 'FIFA 온라인 4', '카트라이더' 등 주요 스테디셀러 게임들의 장기 흥행에 힘입어 반기 기준 사상 최대 매출을 달성했다고 설명했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1377억원(129억8700만엔)으로 전년보다 19% 감소했고, 당기순이익은 2030억원(191억4500만엔)을 기록해 전년보다 41% 줄었다.


지난 4월 서비스 16주년을 맞이한 메이플스토리는 전략적인 콘텐츠 업데이트와 유저 친화적인 서비스 운영에 힘입어 우리나라에서 6분기 연속 두 자리 수 이상의 성장률을 기록했다.


던전앤파이터 역시 중국 노동절과 11주년 업데이트를 통해 안정적인 매출을 이어 갔다.

넥슨의 인기 지식재산권(IP)인 카트라이더의 2분기 매출이 전년 대비 2배 이상 성장했고, FIFA 온라인 4는 신규 클래스 선수 도입과 성공적인 프로모션을 통해 전망치 이상의 성과를 거뒀다.


오웬 마호니 넥슨(일본법인) 대표이사는 "2분기의 성장세는 장기 흥행작에 대한 넥슨의 탁월한 서비스 역량을 보여주는 결과"라며 "3분기 이후에도 자사의 강점들을 기반으로 건강하고 장기적인 성장을 도모하겠다"고 말했다.




이진규 기자 jkm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