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부천시, 민·관 협력 주거취약계층 지원…연말까지 200가구 대상

최종수정 2019.07.23 10:15 기사입력 2019.07.23 10:15

댓글쓰기

부천시 주거복지 민·관 네트워크가 사업 추진 방향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 [사진=부천시]

부천시 주거복지 민·관 네트워크가 사업 추진 방향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 [사진=부천시]



[아시아경제 박혜숙 기자] 경기 부천시가 주거취약계층을 지원하기 위해 민관협력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주거환경 개선 사업 추진에 본격 나섰다.


시는 지난 5월 행정안전부가 주관한 '2019년 주민생활현장의 공공서비스연계 강화' 공모사업에 선정돼 국비 등 1억원을 확보하고, 지난달부터 주거복지 관련 민·관 담당자들과 네트워크를 구성해 사업 추진 기간, 방법 등을 정했다.


연말까지 주거취약계층 200여 가구를 선정해 집수리와 기능보강사업, 위생환경개선(청소·방역·세탁 등) 등 주거환경개선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이에 따라 10개 광역동 및 지역사회복지기관은 평소 주거환경 개선이 필요했으나 자원 부족으로 연계하지 못했던 대상 가구를 적극 발굴 중이며, 서비스 제공기관에서는 선정된 가정에 필요한 서비스를 즉시 제공하고 있다.


특히 지역통합돌봄 선도사업과 연계해 퇴원 이후 주거공간의 기능보강이 필요한 어르신 가정에 맞춤형 집수리 서비스를 제공해 더 안전하게 거주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시는 주거복지네트워크를 통해 여러 곳에 흩어져 시행되고 있는 주거복지사업 정보를 모아 시민에 제공하고, 동 주거복지 담당자와 사례관리담당자들이 대상자들에게 맞춤형 상담 및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교육할 계획이다.




박혜숙 기자 hsp0664@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