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기특사경, '위해 식품용기·포장업체' 집중수사 벌인다

최종수정 2019.06.30 09:39 기사입력 2019.06.30 09:39

댓글쓰기

경기특사경, '위해 식품용기·포장업체' 집중수사 벌인다


[아시아경제(수원)=이영규 기자] 경기도가 위해 식품용기 및 포장 업체에 대해 집중 수사를 벌인다.


경기도 특별사법경찰단은 다음 달 8일부터 12일까지 식품용 용기ㆍ포장 제조 및 판매 업체를 대상으로 집중수사를 실시한다고 30일 밝혔다.


주요 수사 사항은 ▲미신고 제조ㆍ판매 ▲환경호르몬, 중금속 등 유해물질 기준초과 ▲부적합 원료 사용 ▲비위생적인 제조ㆍ가공 행위 등이다.


도 특사경은 특히 우유팩, 샌드위치ㆍ도시락 플라스틱 용기, 햄버거 포장지 등에서 환경 호르몬이나 중금속 등 인체 유해물질이 검출되는지 여부, 불량원료 사용 등을 중점 수사한다.


불량원료가 발견될 경우 공급업체까지 추적해 불량 용기나 포장지 유통을 원천 차단할 예정이다.

이병우 도 특별사법경찰단장은 "기준이나 규격에 맞지 않는 등 유해한 식품용기나 포장을 불법 제조하는 업체는 관련법에 따라 강력히 처벌할 계획"이라며 "규칙을 지키면 이익을 보는 공정한 세상을 만들기 위해 계속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