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위험한 도로 찾아낼 '6기 도로안전 국민참여단' 발대식

최종수정 2019.06.21 11:00 기사입력 2019.06.21 11:00

댓글쓰기

위험한 도로 찾아낼 '6기 도로안전 국민참여단' 발대식


[아시아경제 지연진 기자] 국토교통부는 21일 대전역 한국철도시설공단 대강당에서 한국건설기술연구원과 한국교통안전공단, 손해보험협회와 함께 국민 200명으로 구성된 ‘도로안전 국민참여단’ 발대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국토교통부 등 4개 기관은 지난달 14일부터 28일까지 총 15일간 ‘도로안전 국민참여단’을 모집해 약 360명이 지원자 중에서 200명을 최송 선정했다.

도로안전 국민참여단은 2014년부터 운영돼, 매년 2000여건 이상의 노면홈(pot hole), 동물 찻길 사고(로드킬), 안전시설 파손 등 도로 위험요소를 스마트폰앱(척척해결서비스 어플리케이션)으로 신고해 안전사고를 예방하는데 기여했다.


올해 6기를 맞는 국민참여단은 6월부터 내년 5월까지, 1년간 스마트폰앱 등을 활용, 활동 지역내 도로의 위험요소(도로균열, 낙석, 안전시설 파손 등)를 모니터링한다. 또 도로안전에 관한 정책 제언과 홍보, 효율적인 도로운영·관리를 위한 아이디어를 제시하는 업무를 맡는다.


우수 국민참여단원에게는 활동실적에 따라 매월 소정의 활동비가 제공되며, 국토교통부 장관 및 관련 기관장 표창과 함께 포상도 지급될 예정이다.



지연진 기자 gyj@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