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마존·구글 등 전문가 5월 'AI와 미래금융' 캠퍼스 특강

최종수정 2019.05.08 12:00 기사입력 2019.05.08 12: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나주석 기자] 금융감독원은 글로벌 빅테크 기업과 함께 대학을 방문해 청년들에게 금융 분야 최신 인공지능(A.I.) 적용 사례를 소개하는 캠퍼스 특강을 진행한다고 8일 밝혔다.


‘A.I.가 여는 미래금융의 세계’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번 강연회는 9일 연세대, 15일 단국대, 22일 서울대, 28일 명지대에서 진행된다. 아마존, 블룸버그, 구글, 마이크로소프트 등 세계 유수의 IT기업 전문가들들이 강사로 나서 적용 중인 최신 A.I. 금융 솔루션에 대해 설명하고 질문 등도 받을 예정이다.

9일에는 연세대(오후2시)에서 '블룸버그와 Big Data', ‘OK, Google! A.I로 뭘 할 수 있니?’ 등을 강의한다. 15일 단국대(오전 10시반)에서는 ‘아마존의 실제 A.I 활용사례’, ‘블룸버그와 Big Data’(Bloomberg)를 주제로 강연이 진행된다. 22일 서울대(오후 2시)에서는 ‘아마존의 실제 A.I 활용사례’, ‘블룸버그와 Big Data’, ‘Google이 만들어가는 모두의 인공지능’ 등이 주제다. 28일 명지대에서는 ‘아마존의 실제 A.I. 활용사례’, ‘데이터 활용과 A.I.의 미래’를 주제로 전문가들의 강의가 펼쳐진다.


금감원 관계자는 "이번 강연회는 신기술에 대한 습득?활용력이 높은 청년들에게 최신 핀테크 트렌드를 사례 중심으로 소개함으로써 미래금융에 대한 관심와 이해를 제고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나주석 기자 gonggam@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