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삼성重, 2년 만에 해양플랜트 수주…1.1조원 규모 FPSO 1기

최종수정 2019.04.22 16:07 기사입력 2019.04.22 16:07

댓글쓰기

▲사진은 기사 내용과 관련없음

▲사진은 기사 내용과 관련없음


[아시아경제 기하영 기자] 삼성중공업 이 2년 만에 해양플랜트를 수주했다.


삼성중공업은 22일 아시아 지역 선사와 1.1조원 규모의 FPSO(부유식 원유생산·저장·하역설비) 1기에 대해 발주처 파트너사와 해당 정부의 승인 조건으로 건조계약을 체결했다고 공시했다.


계약금액은 지난해 매출액의 21%에 해당하며 2022년 3월까지 거제조선소에서 건조한 후 해상유전으로 출항할 예정이다.


삼성중공업은 이번 계약을 포함해 올해 총 LNG선 7척, FPSO 1기를 수주하며 23억달러의 실적을 기록했다. 올해 수주목표 78억달러의 29% 달성했다.



기하영 기자 hykii@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