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클럭 미니마사지기 '히트'…에코마케팅 M&A 성공 주가도 '쑥'

최종수정 2019.03.17 19:51 기사입력 2019.03.17 19:5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형수 기자] 온라인 종합광고대행사 에코마케팅 이 이달 들어 70% 가까이 상승했다. 자회사 데일리앤코가 기획한 상품이 인기를 끌면서 실적 개선 기대감이 커진 결과다.


17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에코마케팅 주가는 2만4050원으로 지난달 말 1만4300원 대비 68.2% 상승했다. 이 기간 기관 투자가외 외국인이 각각 187억원, 92억원 누적 순매수를 기록했다.

2003년 설립한 에코마케팅 은 광고주에게 가장 효과적인 타겟과 미디어를 선별해 광고를 노출하는 퍼포먼스 마케팅과 컨설팅 역량을 갖고 있다. 2017년 8월 동영상 콘텐츠를 마케팅에 활용하는 전자상거래 업체 데일리앤코 지분 51%를 취득해 자회사로 편입했다.


노승은 미래에셋대우 연구원은 "데일리앤코는 모회사 본업과의 시너지를 바탕으로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며 " 에코마케팅 의 리소스를 활용해 트렌드에 적합한 제품을 기획해 퍼포먼스 마케팅으로 알리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데일리앤코의 대표적인 히트상품은 클럭의 '미니 마사지'기"라며 "지난해 7월 출시한 이후로 5개월 만에 80만개를 판매했다"고 덧붙였다.


노 연구원은 "클럭의 미니마사지기 판매 호조는 올해까지 이어질 것"이라며 "높아진 브랜드 인지도를 바탕으로 꾸준히 판매가 지속하고 있으며 재구매율이 높아 일회성 히트상품이 아닌 스테디셀러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박형수 기자 Parkhs@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