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코레일, 역 주차장 친환경 출장세차 확대…18일부터 전국 15개 역 도입

최종수정 2019.03.17 16:04 기사입력 2019.03.17 16:04

댓글쓰기

7월까지 25개 역으로 확대, 저소득층 일자리 창출 지원…철도이용객 시간 절약, 주차요금 할인 혜택도

코레일, 역 주차장 친환경 출장세차 확대…18일부터 전국 15개 역 도입


[아시아경제 임철영 기자] 코레일이 '역 주차장 친환경 세차 서비스'를 전국 25개 역으로 확대하는 저소득층 일자리 창출을 지원 계획이다.


코레일은 오는 18일부터 대전, 울산, 광주송정역 등 전국 15개 역 주차장에서 오폐수 발생 없는 친환경 세차 서비스를 단계적으로 시작하고 7월까지 25개 역으로 확대하기로 했다. DMC역, 광운대역, 광주송정역, 광주역, 대전역, 동대구역, 목포역, 부산역, 신탄진역, 오근장역, 오류동역, 조치원역, 증평역, 진영역, 창원중앙역 등이다.

지난해 코레일이 지역자활센터와 협력해 대전역 등에서 시범운영한 친환경 세차 서비스는 기초생활수급자 등 사회 취약계층에게 일자리를 제공하는 동시에 철도이용객의 편의를 높여 많은 호응을 얻었다.


세차 서비스를 이용하면 시간을 절약할 수 있고, 주차요금도 최대 2000원까지 할인 받을 수 있다.


세차신청 방법은 철도역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주차비 할인은 지역자활센터에서 발행한 확인증을 정산할 때 제시하면 받을 수 있다.

정인수 코레일 사장직무대행은 “철도 이용자를 위한 새로운 서비스”라며 “사회취약계층에게 희망을 드릴 수 있는 코레일형 일자리를 지속적으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임철영 기자 cyl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