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3위의 반란' 세븐일레븐, 편의점 브랜드 가치 1위 등극

최종수정 2019.02.18 09:06 기사입력 2019.02.18 09:06

댓글쓰기

'3위의 반란' 세븐일레븐, 편의점 브랜드 가치 1위 등극


[아시아경제 성기호 기자] 세븐일레븐이 편의점 부문 브랜드가치 1위를 기록했다.


18일 브랜드가치 평가회사인 브랜드스탁의 BSTI(브랜드가치평가)에 따르면 세븐일레븐은 BSTI 852.2점을 얻으며 843.7점에 그친 CU를 누르고 편의점 부문 1위에 올랐다.


세븐일레븐은 2013년 연간 순위에서 BSTI 846.3점을 얻으며, 845.3점에 머문 CU를 간발의 차이로 제치고 처음으로 부문 1위에 오른 이후 CU와 브랜드 가치부문에서 양강구도를 형성하고 있다. 세븐일레븐은 매장 수 기준으로는 CU, GS25에 비해 현격히 차이나는 3위다.


브랜드스탁 관계자는 "세븐일레븐이 가맹점주의 수익 경쟁력과 브랜드 역량 강화를 위한 다양한 노력을 기울여 온 것으로 평가된다"고 설명했다. 올해 최저임금 인상과 출점 제한 자율규약 등 대내외적인 환경이 악화되고 있지만 지속적인 상품 경쟁력을 확보하고 가맹점 운영 효율 증진을 위한 시스템 및 서비스를 강화한 것도 요인으로 평가했다.


부문 3위는 BSTI 802.5점을 얻은 GS25가 랭크됐다. 이마트24(707.8점), 미니스톱(659.4점) 등이 뒤를 이었다. 특히 이마트24는 브랜드 변경 이후 BSTI가 지속적으로 상승하고 있어 향후 순위 변동이 주목되고 있다.

브랜드스탁 관계자는 “편의점은 인터넷쇼핑 영향으로 부진을 보이고 있는 백화점, 할인점 등 오프라인 유통 업태에 비해 상대적으로 시장 전망이 높은 것으로 나타나 브랜드 순위 경쟁이 더욱 치열해 질 것”이라고 분석했다.


BSTI는 국내에서 유통되는 각 부문별 대표 브랜드 1000여 개를 대상으로 브랜드스탁 증권거래소의 모의주식 거래를 통해 형성된 브랜드주가지수(70%)와 소비자조사지수(30%)를 결합한 브랜드가치 평가모델이다. BSTI 만점은 1000점이다.




성기호 기자 kihoyey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