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명품컬렉션] 핑골프 i500 "신개념 비거리 단조 아이언"

최종수정 2019.01.22 08:00 기사입력 2019.01.22 08:00

댓글쓰기

[명품컬렉션] 핑골프 i500 "신개념 비거리 단조 아이언"


"깔끔하다."
핑골프의 2019년 신모델 i500 아이언(사진)이 미국과 일본에서는 발매와 동시에 헤드가 품절될 정도로 폭발적인 인기를 끌고 있다. 심플한 디자인부터 시선을 끈다. 기술력의 핵심은 고강도 초박형 페이스가 가능한 머레이징 C300 소재를 블레이드 헤드에 처음 적용했다는 대목이다. 431 스테인리스 스틸의 3배 강도다. 페이스 주변까지 얇게 제작하는 동력으로 직결됐다.

5배 이상 향상된 페이스 유연성이 드라이버 반발계수를 가진 비거리 성능을 창출한다. 클래식한 블레이드 헤드에 중공구조를 가미해 믿을 수 없는 비거리를 선물한다. 잉여 무게는 저중심으로 재배치해 관성모멘트(MOI)를 키웠다. 아이언 고유의 강력한 컨트롤 능력은 물론 미스 샷에 대한 관용성까지 좋아진 이유다. 방향성 역시 독보적이다. "신개념 비거리형 단조 아이언'이라는 자랑이다.

블레이드 스타일이지만 탄도 미사일 같은 폭발적인 퍼포먼스로 고탄도 비행을 구현한다. 페이스 최대 탄성이 최대 초속으로 공을 보내는 파워다. 웨지처럼 후가공 처리된 정밀 밀드 그루브는 공이 착지한 뒤 강력한 스핀력을 발휘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골퍼의 체형에 맞게 본사와 전국 피팅지정대리점, 순회 피팅행사를 통해 1대1 맞춤 서비스를 펼치고 있다. 스틸 153만원, 경량 그라파이트 175만원이다.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