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SKT, 누구(NUGU)로 윤선생 영어 배운다

최종수정 2019.01.03 09:43 기사입력 2019.01.03 09:43

댓글쓰기

SK텔레콤-윤선생, ‘윤선생 스피커북’ 출시

SKT, 누구(NUGU)로 윤선생 영어 배운다


[아시아경제 구채은 기자] SK텔레콤이 영어교육 전문기업 윤선생과 함께 인공지능 누구(NUGU)에 양방향 영어학습 콘텐츠를 결합한 ‘윤선생 스피커북’을 3일 출시했다.

‘윤선생 스피커북’은 사용자와 인공지능이 대화하듯 학습을 진행하는 인터렉티브 방식을 적용, 어린이들이 영어 노래 따라 부르기, 영어 퀴즈 등을 통해 누구 스피커와 소통하며 영어 표현을 자연스럽게 익힐 수 있도록 했다.

예컨대 학습자가 “아리아, 윤선생 공룡 들려줘”라고 하면 스피커를 통해 관련 콘텐츠가 재생되고, 청취를 마친 뒤 누구와 학습자가 질문과 답변을 주고받으며 학습하게 된다. 누구는 학습자가 정답을 말하면 그 다음 콘텐츠로 연결하고, 오답인 경우 이해를 돕기 위해 조금 더 쉬운 방식으로 질문해 학습을 돕는다.

SK텔레콤과 윤선생은 지난해 9월 업무협약을 체결한 이래 누구의 오픈 플랫폼인 ‘누구 디벨로퍼스’를 기반으로 양방향 영어학습이 가능한 서비스를 개발해 이번에 선보이게 됐다. 양사는 윤선생이 보유한 미술?수학?사회 관련 다양한 영어교육 콘텐츠를 선별해 누구 플랫폼에 탑재했으며, 향후 사용자의 학습 데이터를 분석해 최적의 학습 콘텐츠를 추천하는 학습진단 기능도 추가할 예정이다.
‘윤선생 스피커북’은 스피커북 홈페이지 또는 네이버 스토어팜에서 온라인으로 구매할 수 있다. 구매 고객에게는 스토리북 10권, 워크북 5권, 학습 가이드북, 진도관리 포스터, 무제한 음원사용권 등이 제공된다.

이번 출시를 맞아 양사는 ‘윤선생 스피커북’ 출시 기념 프로모션을 실시한다. ‘누구 캔들(NUGU Candle)’ 스피커와 ‘윤선생 스피커북’ 교재 세트가 포함된 패키지를 14만 8천원(정가 15만 9천원)에 판매한다. 기존에 ‘누구(NUGU)’, ‘누구 미니(NUGU mini), ‘누구 캔들(NUGU Candle)’을 보유한 고객은 교재 세트(7만 9천원)만 구매하면 바로 사용 가능하다.

SK텔레콤의 박명순 AI사업유닛장은 “‘윤선생 스피커북’을 시작으로 음성인식 기반 인공지능을 활용한 교육 콘텐츠가 빠르게 확산될 것”이라며, “SK텔레콤은 누구에 다양한 교육 콘텐츠를 지속 탑재해 인공지능 학습관리 도우미로 진화 발전시킬 계획“이라고 밝혔다.

윤선생의 윤수 사업총괄 상무는 “윤선생 스피커북은 영어 노출 환경을 조성하는데 초점을 맞춰 개발되었다”며 ”AI기반의 영어교육은 주입식, 학습 중심의 책상 위 영어에서 벗어나 자연스러운 영어 노출과 활용 중심의 생활 속 영어로 발전하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구채은 기자 faktu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