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한국인과 스마트폰①얼마나 쓸까] 사용률 92%, 20대는 100%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스마트폰의 일상 보편화…60대 이상 사용률 74% 육박
1인당 하루 평균 3시간씩 스마트폰 사용
'스몸비', '스마트폰 중독' 등 부작용도 있어

[한국인과 스마트폰①얼마나 쓸까] 사용률 92%, 20대는 100%
AD
원본보기 아이콘

한국에서 스마트폰은 이제 일상이다. 한국인 10명 중 9명이 스마트폰을 쓰고 이들의 하루 사용 시간은 세 시간이 넘는다. 스마트폰 알람으로 잠을 깨고 수시로 시각을 확인하며 등교 혹은 출근 준비를 한다. 점심시간에는 맛집을 찾고 뉴스를 보고 음악도 듣는다. 버스 도착 시간도 애플리케이션 하나면 정확하게 알아맞출 수 있다.

시장조사업체 한국갤럽에 따르면 지난해 한국인의 스마트폰 사용률은 92.9%를 기록했다. 2012년 67%에서 4년 만에 26%p 가까이 훌쩍 뛴 수치다. 특히 20대 사용률은 100%에 달했다. 60대 이상 사용률도 74%에 육박해 스마트폰이 일상화·보편화된 한국 사회의 모습을 엿볼 수 있었다.
한국의 스마트폰 사용률은 다른 국가와 비교해도 월등히 높다. 시장조사업체 스트래티지 애널리틱스(SA)에 따르면 올해 말 인구 대비 스마트폰 사용률이 가장 높은 국가는 홍콩이다. 한국은 룩셈부르크, 노르웨이, 덴마크, 핀란드에 이어 6위를 차지했다. 미국이 7위, 중국이 10위, 일본은 19위를 차지했다.

사용율뿐 아니라 사용시간 역시 늘고 있다. 와이즈앱에 따르면 지난 6월 한국인 1인당 하루 평균 3시간씩 스마트폰을 사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용 시간이 가장 긴 세대는 20대로, 무려 4시간9분 동안 스마트폰을 이용했다.

이에 스마트폰 중독에 대한 사회적 우려가 확산되고 있는 모양새다. 스마트폰과 좀비가 합쳐진 '스몸비'라는 신조어가 탄생할 정도다. 스몸비는 스마트폰 사용에 몰입해 주변 환경을 인지하지 못하고 걷는 이들을 뜻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정보화진흥원에 따르면 지난해 스마트폰 과의존 위험군은 17.8%로 지난해 대비 1.6%p 증가했다. 스마트폰 과의존은 ‘과도한 스마트폰 사용으로 조절력이 감소하고 신체적, 사회적, 심리적으로 부정적인 결과를 경험함에도 이를 지속적으로 유지하는 상태'를 의미한다. 연령별로는 청소년이 30.6%(164만9000명)로 가장 많았다.

이에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소속 김정재 자유한국당 의원은 "영유아와 청소년의 경우 스마트폰을 일정한 시간에만 사용할 수 있게 하는 등의 방법으로 아이들에게 스마트폰 중독에서 스스로 벗어날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임온유 기자 ioy@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돈 없어 못 만나러 간 가족…'시작가 14억' 이중섭 그림 경매 나온다 6급 '충주맨' 보다 높은 신입 해경 연봉 "5000만원보다 업!" 전공의 대표 "수련병원 교수, 착취사슬 중간 관리자"

    #국내이슈

  • 경기 진 선수 채찍으로 때린 팬…사우디 축구서 황당 사건 CNN "미국, 이란 순항미사일·드론 이동 포착"…공격 준비 가능성 '성추문 입막음' 첫 형사재판 앞두고…트럼프 "증언할 것"

    #해외이슈

  • [포토] 만개한 여의도 윤중로 벚꽃 [포토] 윤중로에 활짝 핀 벚꽃 [포토] '봄의 향연'

    #포토PICK

  • 부르마 몰던 차, 전기모델 국내 들어온다…르노 신차라인 살펴보니 [포토] 3세대 신형 파나메라 국내 공식 출시 [타볼레오]'학원차'에서 '아빠차'로

    #CAR라이프

  • [뉴스속 용어]조국혁신당 '사회권' 공약 [뉴스속 용어]AI 주도권 꿰찼다, ‘팹4’ [뉴스속 용어]국가 신뢰도 높이는 선진국채클럽 ‘WGBI’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