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반기문 칭송곡 논란…검증·평가 없이 찬양 일변도

최종수정 2016.12.26 04:05 기사입력 2016.12.25 17:1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종길 기자]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을 칭송하는 내용의 노래가 나와 논란이 예상된다.

반 총장 팬클럽 '반딧불이' 충북 충주시지회가 27일 창립보고대회에서 합창할 예정인 '거목 반기문'이다. 대선 출마가 유력시되는 인물에 대해 사실관계 검증이나 공과에 대한 객관적 평가 없이 찬양 일변도의 내용을 담았다.

충주 향토가수 겸 작곡가가 작사·작곡한 이 곡은 1절에서 반 총장을 "백마가 주인 없어 승천을 했던 / 삼신산의 정기를 받아…(중략)…충청도에 출생하셨네 / 오대양과 육대주를 아우르시는 대한의 아들"이라고 소개한다. 이어 "군자대로행 품은 뜻으로 / 일백하고 아흔두 나라에 / 평화의 불꽃 지피시는 / 단군의 자손 반기문"이라고 평가한다.

2절에서는 "부모님 주신 총명함으로 / 국원성(충주 옛 지명)에 출생하셨네 / 학창시절 선한 마음 흔들림 없이…천지 간에 일류문명('인류문명'의 오기)까지 / 덩이지게 할 거목이어라"라고 노래한다.

반딧불이 충주시지회는 트롯풍 가락의 이 노래를 현대 감각에 맞게 편곡해 주요 행사에서 사용할 계획이다. 충주는 반 총장이 초·중·고 시절을 보낸 곳이다.
이종길 기자 leemea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