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새누리 "野, 황교안 권한대행 '흔들기 공세' 자제해야"

최종수정 2016.12.19 23:44 기사입력 2016.12.15 15:35

댓글쓰기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


[아시아경제 김보경 기자] 새누리당은 15일 "황교안 권한대행이 헌법과 법률에 따라 대통령 권한대행 직을 수행하고 있는 만큼, 과도한 공세들은 자제되어야 한다"며 "야당의 이성과 상식에 맞는 성숙한 태도를 당부한다"고 밝혔다.

김성원 새누리당 대변인은 이날 서면브리핑을 통해 "거대야당이 탄핵안 통과 후부터 황 대행 흔들기 공세를 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권한대행을 총리라고 부르며 대통령 행세부터 한다는 식으로 비난하고 있다"며 "우상호 원내대표도 '폼 잡지 마라' '만약 오버하거나 이상한 행동을 하면 좌시하지 않겠다'고 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야당의 힘으로 권한대행 군기 좀 잡아보겠다는 식의 낯부끄러운 행태"라며 "국회 대정부질문 출석 건 등 서로 예의를 갖추며 협의로 풀어갈 수 있는 사안도 고압적인 자세로 호통 치듯 대하는 태도는 국민이 보기에도 볼썽사나운 일"이라고 비판했다.

김 대변인은 "하루 빨리 국정수습을 바라는 국민의 염원은 개의치 않고 정략적 발언만 이어나가는 야당의 태도가 참으로 안타깝다"며 "안정적으로 정국을 수습해 가면서 동시에 정치적으로도 협치로 난국 타개에 힘을 모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보경 기자 bkly477@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