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스페인 공격수 비야 방한 "한국에서의 시간 기대"

최종수정 2016.12.19 19:14 기사입력 2016.12.11 21:37

댓글쓰기

다비드 비야 [사진=DV7 제공]

다비드 비야 [사진=DV7 제공]


[인천공항=아시아경제 김형민 기자] '무적함대' 스페인 축구 국가대표 공격수 다비드 비야(35·뉴욕 시티FC)가 한국을 방문했다.

비야는 11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한국 땅을 밟았다. 이날 공항에는 약 100여 명의 팬들이 몰려 "비야"를 외치며 환호했다.

비야는 "한국팬들의 지지와 응원에 감사드리고 놀랍다. 한국에서 할 일정과 시간들이 많이 기대된다"고 했다.

비야는 '제 2의 다비드 비야'를 육성하기 위해 전 세계에 자신의 이름을 딴 축구아카데미를 설립하고 있다. 전 세계 여덟개 국에 만들고 있고 그 중 한국을 일곱 번째로 선택했다. 다비드 비야의 영어 이름의 이니셜 첫 글자와 자신의 오랜 등번호를 따서 'DV7' 축구아카데미를 만들었다.

비야에는 한국에서 이 아카데미와 관련된 행사와 소속 청소년 선수들과도 축구를 즐기는 시간을 보낼 예정이다.
비야는 "한국 어린 선수들과 함께 하는 시간이 기장 기대되고 모든 행사에서 좋은 추억을 보내고 싶다"고 했다.

비야는 1999~2014년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스포르팅 데 히혼, 레알 사라고사, 발렌시아, FC바르셀로나, 아틀레티코 마드리드 등에서 뛰었다. 2014년 6월부터 미국 메이저리그사커 뉴욕시티FC에서 뛰고 있다. 스페인 대표팀 공격수로도 2006년 독일월드컵(16강)과 유로2008(우승), 2010년 남아공월드컵(우승), 2014년 브라질월드컵(조별리그 탈락) 등에서 활약했다.

김형민 기자 khm193@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