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NC 코칭스태프 개편 완료…최일언 수석+김평호 합류

최종수정 2016.12.19 18:10 기사입력 2016.11.16 15:3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병희 기자] 프로야구 NC 다이노스가 내년 시즌을 위한 코치진 개편을 완료했다.

가장 큰 변화는 전 삼성 주루 코치였던 김평호 코치의 합류다. 김평호 코치는 삼성에서 김상수, 박해민 등을 도루왕으로 만들어 낸 검증된 코치다. 김평호 코치는 1루 주루 코치를 맡는다. 3루 작전 코치를 담당하게 된 전준호 코치와 함께 더욱 적극적이고 빠른 주루플레이가 기대된다.
투수 코치였던 최일언 코치가 2017시즌에는 수석코치로서 선수단과 코칭스태프 전체를 지원한다. 최일언 코치의 기존 역할은 김상엽 코치가 수행한다. 또 고양 다이노스(NC 다이노스 퓨처스팀)의 지연규 코치가 N팀 불펜 코치로 기존 투수진의 역량 강화 및 새로운 투수 발굴에 더욱 힘을 불어 넣을 예정이다.

타격 코치 또한 젊어진다. 이도형, 한규식 코치가 N팀으로 전격 합류해 선수들과 활발한 소통을 통해 패기와 활력 넘치는 현장을 만들어 갈 계획이다.

기존 양승관 수석코치는 신진 발굴을 위해 C팀 타격코치로 이동한다. 박승호 코치와 최훈재 코치는 스스로 사임 의사를 밝혀 구단을 떠났다.
NC 코칭스태프 개편 완료…최일언 수석+김평호 합류
썝蹂몃낫湲 븘씠肄


박병희 기자 nu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