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현대重, 필리핀서 3700억원 규모 호위함 수주

최종수정 2016.10.24 13:54 기사입력 2016.10.24 13:54

댓글쓰기

24일 필리핀 마닐라서 2600톤급 호위함 2척 건조 계약 체결
길이 107미터, 폭 12미터 … 함대공 미사일과 어뢰 등 대공·대잠 전투체계 보유
지난 7월 뉴질랜드 군수지원함 수주 등 해외 방산시장서 잇단 성과

필리핀 호위함 조감도

필리핀 호위함 조감도


[아시아경제 심나영 기자]현대중공업이 필리핀에서 총 3700억원 규모의 최신예 호위함 2척을 수주했다. 현대중공업은 24일 필리핀 마닐라에서 정기선 현대중공업그룹 선박·해양영업본부 총괄부문장과 델핀 로렌자나 필리핀 국방부 장관, 김재신 주필리핀 대사 등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필리핀 국방부와 2600톤급(배수량) 호위함 2척에 대한 건조 계약을 체결했다.

이 호위함은 길이 107m, 폭 12m 규모의 다목적 전투함이다. 최대 25노트(약 46㎞/h)로 4500해리 이상의 항속거리를 보유해 원해 순시 임무를 수행할 수 있다. 특히 태풍과 열대성 기후 등 필리핀의 거친 해상 조건에서도 우수한 작전 성능과 생존성을 갖도록 설계됐다. 한국 해군에서 운용 중인 3000t급 인천급 호위함의 검증된 전투체계와 내항 성능도 접목할 예정이다.
또한 76㎜ 함포와 함대공 미사일, 어뢰, 헬리콥터 등 다양한 무기체계를 탑재해, 대공(對空), 대잠(對潛) 작전을 두루 수행할 수 있다. 현대중공업은 지난 2월 입찰에 참여해 프랑스, 스페인 등의 방산전문 조선소와 경합을 펼친 끝에 8월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됐다. 이후 약 2개월간의 계약조건 협상 등을 거쳐 최종 계약에 성공했다.

필리핀 국방부는 현대중공업이 인천함 등 최신예 한국형 호위함 3척을 성공적으로 건조하는 등 호위함 건조에 풍부한 경험을 갖춘데 높은 점수를 준 것으로 알려졌다. 현대중공업은 2척의 호위함을 오는 2020년까지 필리핀 국방부에 순차적으로 인도할 예정이다.

한편 현대중공업은 지난 1980년 12월 한국 최초의 전투함인 ‘울산함’을 건조한 이후 지금까지 이지스함과 KDX-Ⅱ 구축함, 초계·호위함, 잠수함 등 한국 해군의 주력 함정을 건조했다. 지난 7월에도 뉴질랜드에서 2만3000톤급 군수지원함 1척을 수주하는 등 방글라데시, 베네수엘라 등 해외 함정 시장에서 성과를 거두고 있다.
심나영 기자 sn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